아모레퍼시픽, 주름 개선 효과적 '아이오페 레티놀 엑스퍼트' 선봬

입력 2021-02-23 14:28

(사진=아모레퍼시픽)
(사진=아모레퍼시픽)

아모레퍼시픽의 아이오페가 주름 개선에 효과적인 '아이오페 레티놀 엑스퍼트 0.1%'를 선보였다. 고함량의 레티놀을 함유한 이 제품은 주름 개선에 효과적인 안티에이징 주름 개선크림이다. 팔자주름과 눈 밑 주름은 물론 모공 부위 피부 결, 탄력, 모공면적 등 단 2주 만에 개선 효과를 볼 수 있다는 게 아이오페 측의 설명이다.

화장품에 들어있는 레티놀은 비타민 A의 일종으로 피부 주름 개선과 노화 방지에 탁월한 효능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안정화가 쉽지 않아 화장품에 적용하기 위해서는 고도화된 기술력이 필수적이며, 아이오페를 포함한 소수의 브랜드만이 제품화에 성공한 바 있다.

아이오페는 27년간 이어온 레티놀 연구를 통해 고도화된 기술과 누적된 피부 연구 데이터를 기반으로 10세대 레티놀에 이르기까지 꾸준한 발전을 거듭했다. 아이오페의 레티놀 전문 연구원들은 피부에 적합한 최적 함량 개발을 위한 연구 끝에 자극을 최소화함과 동시에 효능을 만족시키는 최적의 함량인 0.1%를 찾아 제품에 적용했다. 지난해 1월 출시된 아이오페 레티놀 엑스퍼트 0.1%는 기존 아이오페의 레티놀 대비 130% 고함량으로, 주름 개선 기능성을 인정받았다.

아이오페 측은 이 밖에도 평소 습관유지도 중요하다고 설명했다. 평소 옆으로 눕거나 엎드려서 잠을 자는 습관, 입술을 내미는 표정, 코 주변 피부를 무의식적으로 문지르는 행위 등은 입가 피부에 자극을 가해 팔자주름의 원인이 된다.

아이오페 랩 한재일 연구원은 “주름은 건조하면서도 근육의 움직임이 많은 부위에 생기기 쉬우므로 눈에 띄는 효과를 기대하기 위해서는 제대로 된 효능을 발휘하는 고함량, 고효능 제품을 사용하는 것이 중요하다”라면서 "무조건적인 고함량이 아닌, 자극은 최소화하되 최대 효능을 발휘하는 함량인지 체크해하고, 고함량 제품이 가진 탁월한 효능을 처음 사용할 때부터 마지막 한 방울까지 누릴 수 있도록 고도화된 기술력이 적용된 제품인지 따져보는 것도 중요하다"고 전했다.

아이오페 레티놀은 출시 후 1년 만에 260억 원의 매출액(엑스퍼트, 포링클 포함)을 돌파했으며, 지난해 아이오페 브랜드 제품 중 판매 1위를 기록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6.15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6,291,000
    • -0.63%
    • 이더리움
    • 2,934,000
    • -1.05%
    • 비트코인 캐시
    • 725,000
    • -0.48%
    • 리플
    • 1,005
    • -2.14%
    • 라이트코인
    • 201,900
    • -0.39%
    • 에이다
    • 1,796
    • -0.11%
    • 이오스
    • 5,980
    • -0.66%
    • 트론
    • 82.68
    • +0.49%
    • 스텔라루멘
    • 385.7
    • -1.8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5,900
    • -1.71%
    • 체인링크
    • 28,800
    • +2.13%
    • 샌드박스
    • 324.5
    • +0.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