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올해 보리·양파 생산량, 각각 28.2%·26.7% 급감

입력 2020-07-20 12:00

도매가 하락 따른 재배면적 축소 영향

(자료=통계청)
(자료=통계청)

올해 보리와 양파 생산량이 지난해보다 각각 28.2%, 26.7% 급감한 것으로 나타났다. 재배면적이 크게 축소된 탓이다.

통계청이 20일 발표한 ‘2020년 보리·마늘·양파 생산량조사’ 결과에 따르면, 올해 보리 생산량은 14만3669톤으로 전년(20만3톤)보다 5만6334톤(28.2%) 감소했다. 작황이 부진으로 10아르(a)당 생산량이 10.2% 감소한 데 더해 재배면적도 전년보다 20.0% 줄어서다. 재배면적 축소에는 재고량 증가와 농협 계약가격 하락, 파종기(2019년 10월) 태풍 ‘미탁’이 영향을 미쳤다.

마늘 생산량도 36만 3432톤으로 전년(38만7671톤)보다 2만4239톤(6.3%) 줄었다. 기상여건 호조로 작황은 양호했으나, 재배면적이 전년보다 8.4% 축소돼 전체 생산량은 줄었다. 재배면적은 최근 마늘가격 하락의 영향으로 축소됐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기준 마늘 1㎏당 도매가는 2017년 6087원에서 2018년 5551원, 지난해 4255원으로 하락세다.

이 밖에 양파 생산량은 전년 159만4450톤에서 올해 116만8227톤으로 42만6223톤(26.7%) 감소했다. 마늘과 마찬가지로 기상여건 호조로 작황은 양호했으나, 재배면적이 양파가격 하락의 영향으로 32.6% 축소된 탓이다. 양파 1㎏당 도매가는 2017년 1234원에서 지난해 606원으로 급락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3,775,000
    • -0.04%
    • 이더리움
    • 464,600
    • +2.79%
    • 리플
    • 346.5
    • -0.89%
    • 라이트코인
    • 68,000
    • -0.15%
    • 이오스
    • 3,590
    • +0.53%
    • 비트코인 캐시
    • 360,300
    • +0.59%
    • 스텔라루멘
    • 121.8
    • -0.16%
    • 트론
    • 24.04
    • +0.46%
    • 에이다
    • 176.1
    • +4.76%
    • 비트코인에스브이
    • 267,400
    • -0.37%
    • 대시
    • 114,800
    • -0.26%
    • 이더리움 클래식
    • 8,275
    • +1.72%
    • 73.58
    • -0.57%
    • 제트캐시
    • 111,900
    • +0.81%
    • 비체인
    • 24.37
    • +7.93%
    • 웨이브
    • 2,140
    • -3.6%
    • 베이직어텐션토큰
    • 315
    • +2.94%
    • 비트코인 골드
    • 12,470
    • -0.24%
    • 퀀텀
    • 3,238
    • +2.44%
    • 오미세고
    • 1,902
    • +1.77%
    • 체인링크
    • 14,780
    • +18.24%
    • 질리카
    • 29.55
    • +7.45%
    • 어거
    • 23,550
    • -0.7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