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조원태 회장 "임직원 덕분에 적자폭 최소…대한항공 정상화할 것"

입력 2020-05-18 13:58 수정 2020-05-18 14:11

조원태<사진> 한진그룹 회장이 전 임직원들에게 메일을 보내고 감사의 마음을 전달함과 함께 대한항공 정상화에 대한 강한 의지를 보였다.

조 회장은 18일 메일을 통해 "사상 유례없는 최악의 환경 속에서도 대한항공이 1분기 적자폭을 최소화할 수 있었던 배경에는 단연 우리 임직원 여러분들이 있다"라고 강조했다.

대한항공은 지난 1분기 영업손실 566억원을 기록하며 적자전환했지만, 당초 시장 예상치(영업손실 2044억 원)보다는 적자 폭이 적었다.

이어 "자신의 입장과 목소리를 내세우기 보다는 회사의 어려운 상황을 십분 이해해주시고, 저마다 할 수 있는 방법으로 양보와 희생을 통해 위기 극복에 기꺼이 동참해주신 임직원 여러분들이 계셨기에 가능한 일이었다"며 다시한번 감사를 표했다.

조 회장은 "코로나19로 야기된 우리 회사의 현실을 생각하고, 달라진 여러 현장의 모습들을 마주하면 참 안타깝고 가슴이 아프다"라고 아쉬움을 내비쳤다.

이어 "기물 카트만 쌓여있는 기내식센터의 냉장고와 너무도 한산해서 어색한 여객터미널, 엔진에 덮개를 씌우고 유도로에 서 있는 우리 비행기, 본사 부실 곳곳 비어 있는 여러분의 자리들. 그 텅빈 공간들처럼 제 마음도 공허해진다"라고 덧붙였다.

조 회장은 "사랑하는 임직원 여러분, 각각의 현장이 지금 어떠한 모습으로 있든, 저는 우리 회사 곳곳마다 촘촘히 새겨져 있는 우리 임직원 여러분의 헌신과 희생을 보게 된다"라며 "회사는 임직원 여러분의 소중한 헌신과 희생이 결코 헛되지 않도록 모든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약속했다.

끝으로 "우리 임직원 여러분들의 삶의 터전이자 땀과 열정이 서려있는 모든 사업장을 여러분과 함께 지키면서 이번 위기를 극복하고, 대한항공의 정상화를 추진해 나아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648,000
    • +1.24%
    • 이더리움
    • 293,700
    • +2.26%
    • 리플
    • 247.5
    • +0.9%
    • 라이트코인
    • 57,550
    • +3.23%
    • 이오스
    • 3,291
    • +2.24%
    • 비트코인 캐시
    • 310,400
    • +3.05%
    • 스텔라루멘
    • 102.3
    • +7.68%
    • 트론
    • 20.51
    • +3.9%
    • 에이다
    • 106
    • +10.75%
    • 비트코인에스브이
    • 235,900
    • +0.6%
    • 대시
    • 94,550
    • +1.07%
    • 이더리움 클래식
    • 8,385
    • +0.36%
    • 55.95
    • -1.18%
    • 제트캐시
    • 63,500
    • +3.17%
    • 비체인
    • 8.349
    • -4.12%
    • 웨이브
    • 1,362
    • +1.4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80.5
    • +7.88%
    • 비트코인 골드
    • 11,380
    • +2.89%
    • 퀀텀
    • 2,238
    • +3.61%
    • 오미세고
    • 2,073
    • -0.77%
    • 체인링크
    • 5,350
    • +0.47%
    • 질리카
    • 20.93
    • -0.38%
    • 어거
    • 17,770
    • +9.4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