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靑 민정비서관실 소속 검찰 출신 행정관 숨진 채 발견… 신변 비관 메모 남겨

입력 2019-12-01 18:43

백원우 전 청와대 민정비서관 휘하에서 근무한 검찰 출신 민정비서관실 행정관이 1일 숨진 채 발견된 것으로 전해졌다.

사정당국에 따르면, A행정관은 이날 오후 서울 서초구의 한 사무실에서 숨진 채 발견된 것으로 알려졌다.

A행정관은 신변을 비관하는 내용의 메모를 남긴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정확한 사망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A행정관은 지난해 6·13 지방선거를 앞두고 울산지방경찰청이 김기현 전 울산시장 주변의 비위 혐의를 수사한 일과 관련해 불거진 '청와대 하명 수사 의혹'에 연루됐다고 지목된 인물로 알려졌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401,000
    • +0.09%
    • 이더리움
    • 266,200
    • +2.82%
    • 리플
    • 238.8
    • +0.04%
    • 라이트코인
    • 53,800
    • +0.65%
    • 이오스
    • 3,155
    • +1.22%
    • 비트코인 캐시
    • 288,100
    • +0.73%
    • 스텔라루멘
    • 81.51
    • -0.52%
    • 트론
    • 18.14
    • +0.44%
    • 에이다
    • 78.14
    • +3.03%
    • 비트코인에스브이
    • 229,800
    • +0.17%
    • 모네로
    • 80,300
    • +0.38%
    • 대시
    • 89,350
    • -0.33%
    • 이더리움 클래식
    • 8,735
    • +6.59%
    • 49.9
    • +1.53%
    • 제트캐시
    • 56,350
    • +0%
    • 비체인
    • 6.682
    • +2.99%
    • 웨이브
    • 1,314
    • +0.9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3.2
    • -0.51%
    • 비트코인 골드
    • 11,000
    • +1.01%
    • 퀀텀
    • 2,048
    • +1.64%
    • 오미세고
    • 1,957
    • -0.61%
    • 체인링크
    • 4,805
    • +1.31%
    • 질리카
    • 14.9
    • -0.27%
    • 어거
    • 15,370
    • +0.1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