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검찰, 코로나19 확산에 “소환조사 최소화”…대응TF 가동

입력 2020-02-21 16:14

▲윤석열 검찰총장. (연합뉴스)
▲윤석열 검찰총장. (연합뉴스)

검찰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대응 TF를 꾸리고 소환조사를 최소화하는 등 대응에 나섰다.

윤석열 검찰총장은 21일 오전 확대간부회의를 열고 코로나19 관련 대응상황을 점검하고 향후 조치방안을 논의했다.

윤 총장은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정부방침을 철저히 준수하고, 국가 핵심 기능인 형사 법 집행에 공백이 없도록 대응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당부했다.

윤 총장 지시에 따라 이정수 대검 기획조정부장을 팀장으로 ‘대검찰청 코로나19 대응 TF’가 꾸려졌다. 윤 총장은 18개 지방검찰청에도 대응팀을 구성하도록 지시했다.

이날 회의에 따라 대검은 지역사회와 구치소·교도소 등 구금시설로의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검찰 소환조사를 최소화하라고 일선 청에 지시할 예정이다. ‘감염자 확산방지 및 수사 등 단계별 대응 매뉴얼’에 따라 필요한 조치를 실시하고, 학생·지역주민들의 청사견학 프로그램 등은 연기할 방침이다.

앞서 검찰은 코로나19와 관련해 지난달 30일 전국 검찰청에 ‘허위사실 유포 사범’에 대한 엄단을 지시했다. 이달 5일부터는 검찰역사관, 검찰체험관 견학 프로그램을 잠정 중단한 바 있다.

이후 청사 내 위생관리, 방역 조치, 피조사자 소환, 체포·구속 등에 대한 대처 방안이 담긴 매뉴얼을 전국 검찰청에 전파했다.

급속도로 코로나19 확진 판정이 늘어난 20일에는 대구지검에 ‘코로나 대응팀’을 꾸렸고, 대구고검, 지검, 서부지청 등에 개인 위생용품 등을 지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481,000
    • -2.13%
    • 이더리움
    • 156,200
    • -1.01%
    • 리플
    • 209.3
    • -2.61%
    • 라이트코인
    • 46,850
    • -0.87%
    • 이오스
    • 2,648
    • +0.19%
    • 비트코인 캐시
    • 258,500
    • -1.03%
    • 스텔라루멘
    • 48.29
    • -1.21%
    • 트론
    • 13.56
    • -1.74%
    • 에이다
    • 35.55
    • +0.0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9,000
    • -0.89%
    • 모네로
    • 56,650
    • -2.24%
    • 대시
    • 77,400
    • -1.21%
    • 이더리움 클래식
    • 6,110
    • +4.44%
    • 44.32
    • -1.93%
    • 제트캐시
    • 35,970
    • -1.94%
    • 비체인
    • 3.5
    • -2.91%
    • 웨이브
    • 982
    • -2.48%
    • 베이직어텐션토큰
    • 164.8
    • -1.85%
    • 비트코인 골드
    • 8,455
    • -1.28%
    • 퀀텀
    • 1,436
    • -1.51%
    • 오미세고
    • 594.9
    • -2.28%
    • 체인링크
    • 2,573
    • -1.08%
    • 질리카
    • 4.49
    • -2.18%
    • 어거
    • 11,990
    • -1.7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