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서울시, 코로나19 피해 관광업계 대상 특별자금 지원 현장설명회

입력 2020-02-20 06:00

(출처=서울시)
(출처=서울시)

서울시가 20~21일 양일간 관광업계 특별자금 지원 현장설명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설명회는 14일에 발표한 ‘서울관광 활성화 대책’의 후속조치로,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관광업계를 대상으로 진행된다.

당초 2회 진행될 예정이었던 현장설명회는 참가를 희망하는 관광업체의 관심이 이어지면서, 2회를 추가 편성해 총 4회, 460여개 업체가 참석한다.

참석대상은 서울 소재의 관광분야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중, 서울관광재단과 서울시관광협회를 통해 사전 신청 접수한 관광업체들이다.

서울시는 “‘코로나19’로 직격탄을 맞은 관광업계의 위기극복에 일조하고자 이번 설명회 자리를 마련했다”며 “설명회에서는 특별자금 지원 내역 설명과 함께 신청 서류 작성 및 제출까지 한 자리에서 편리하게 해결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총 5000억 원 규모(중소기업육성기금 1000억 원, 시중은행협력자금 4000억 원)의 특별자금은 서울신용보증재단의 보증이 있으면, 13개 시중은행을 통해 연 1.5% 고정금리(업체당 5억 원 이내)와 1.52~1.82%의 변동금리(업체당 7000만 원 이내)로 대출이 가능하다.

서울시는 현장설명회 뿐만 아니라,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관광업계를 위한 전담창구를 운영한다. 서울시는 서울시관광협회에 ‘(가칭)서울관광민원센터’(02-757-7482)를 설치하고, 전문인력을 배치해 관광업계 피해현황 접수, 애로사항 상담, 서울시 및 정부 지원책 소개 등을 진행한다.

주용태 서울시 관광체육국장은 “코로나19로 인해 피해규모가 가장 큰 관광업계를 대상으로 신속한 자금 지원이 이뤄질 수 있도록 설명회를 마련했다”며 “적절한 자금 지원을 통해 피해업체가 다시 소생하고, 서울 관광시장이 하루빨리 이전의 활력을 되찾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서울시는 코로나19로 인해 피해를 입은 관광업계를 위해, 보다 다각적인 지원방안을 지속적으로 모색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811,000
    • +0.35%
    • 이더리움
    • 206,400
    • +1.47%
    • 리플
    • 240.3
    • +0.97%
    • 라이트코인
    • 55,700
    • +1%
    • 이오스
    • 3,309
    • +2.04%
    • 비트코인 캐시
    • 319,400
    • -0.81%
    • 스텔라루멘
    • 60.46
    • +1.99%
    • 트론
    • 16.43
    • +0.8%
    • 에이다
    • 43.9
    • +0.71%
    • 비트코인에스브이
    • 262,300
    • +3.59%
    • 모네로
    • 69,650
    • +1.53%
    • 대시
    • 94,950
    • +5.32%
    • 이더리움 클래식
    • 6,970
    • +2.8%
    • 47.46
    • +1.85%
    • 제트캐시
    • 47,490
    • +6.97%
    • 비체인
    • 4.748
    • +0.85%
    • 웨이브
    • 1,217
    • +1.76%
    • 베이직어텐션토큰
    • 212.3
    • +7.66%
    • 비트코인 골드
    • 11,800
    • +13.03%
    • 퀀텀
    • 1,801
    • +4.83%
    • 오미세고
    • 743.8
    • +1.47%
    • 체인링크
    • 4,011
    • +17.66%
    • 질리카
    • 5.615
    • +2.84%
    • 어거
    • 12,390
    • -0.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