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바그다드 미 대사관에 또 로켓포 공격…5발 중 3발 직격

입력 2020-01-27 10:55

이달 들어 세 차례 공격…이라크 “모든 외교관저 보호에 최선”

▲1일(현지시간) 바그다드 주재 미국 대사관 앞을 지키고 있는 이라크 보안군. 바그다드/AFP연합뉴스
▲1일(현지시간) 바그다드 주재 미국 대사관 앞을 지키고 있는 이라크 보안군. 바그다드/AFP연합뉴스
이라크 바그다드에 위치한 미국 대사관이 26일(현지시간) 또 로켓포 공격을 받았다. 특히 이번에는 5발 중 3발이 대사관을 직격한 것으로 전해졌다.

AFP통신에 따르면 공격을 목격한 미 대사관 관계자는 이날 저녁 식사 무렵 한 발의 로켓포가 대사관 구내식당에 떨어졌다고 밝혔다. 아울러 최소한 한 발은 부대사의 거주지 부근에 낙하했다고 설명했다. AP통신 역시 익명을 요구한 이라크 보안군 관계자를 인용, 로켓포 한 발이 대사관 담장 안쪽에 떨어졌다고 전했다.

미 합동군사령부와 이라크 보안군은 성명에서 사상자는 없다고 발표했다. 미군은 또 카투사 로켓 5발은 미 대사관 인근 강둑에 낙하했으며, 심각한 피해가 없다고 부연했다.

다만 AFP는 이라크 정부의 한 고위 관계자를 인용, 최소 한 명이 이번 로켓포 공격으로 부상을 입었다고 전했다.

최근 몇 달간 바그다드 내 고도의 보안 지역인 그린존 안에 있는 미 대사관에는 잇단 로켓포 공격이 발생하고 있다. 이날 공격을 포함 이달 들어서만 세 차례의 공격이 있었다. 그린존 안에는 미국 대사관을 포함해 각국의 공관이 밀집해 있다. 이에 이라크 정부는 “모든 외교관저 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852,000
    • +2.13%
    • 이더리움
    • 160,700
    • +0.19%
    • 리플
    • 210.3
    • -0.38%
    • 라이트코인
    • 47,060
    • -0.8%
    • 이오스
    • 2,696
    • -0.07%
    • 비트코인 캐시
    • 267,000
    • +1.1%
    • 스텔라루멘
    • 49.3
    • +1.09%
    • 트론
    • 14
    • +2.56%
    • 에이다
    • 36.35
    • +0.83%
    • 비트코인에스브이
    • 200,700
    • +4.8%
    • 모네로
    • 57,950
    • +2.57%
    • 대시
    • 79,250
    • +1.67%
    • 이더리움 클래식
    • 5,985
    • -1.8%
    • 44.76
    • -1.45%
    • 제트캐시
    • 37,250
    • +1.44%
    • 비체인
    • 3.652
    • -0.19%
    • 웨이브
    • 1,006
    • +0.4%
    • 베이직어텐션토큰
    • 168.7
    • -0.18%
    • 비트코인 골드
    • 8,665
    • -0.12%
    • 퀀텀
    • 1,458
    • -0.21%
    • 오미세고
    • 624.9
    • +2.11%
    • 체인링크
    • 2,612
    • +0.58%
    • 질리카
    • 4.642
    • +1.44%
    • 어거
    • 12,950
    • +6.9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