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방탄소년단 현상 연구…전 세계 학자들 서울로

입력 2019-12-05 20:10

▲방탄소년단 (사진제공=Mnet)
▲방탄소년단 (사진제공=Mnet)

방탄소년단(BTS)이 만든 문화 현상을 연구하기 위해 전 세계 학자들이 서울로 모인다.

한국언론학회 문화젠더연구회는 11일 서울 연세대학교 신촌캠퍼스 백양누리관 그랜드볼룸에서 'BTS 너머의 케이팝: 미디어기술, 창의산업 그리고 팬덤문화'를 주제로 특별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5일 밝혔다. 방탄소년단 현상을 집중 토론하기 위해 자리가 마련된 것은 이번이 사실상 처음이다.

이번 세미나는 홍석경 서울대 언론정보학과 교수의 기조연설 '한류 연구의 지형도: BTS 등장 이후의 새로운 지평'으로 시작한다. 총 4개 세션으로 구성돼 한국, 미국, 영국, 캐나다, 중국 등지에서 온 학자 17명이 논문을 발표하고 토론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첫 번째 세션에서는 캐나다 토론토대학교의 미셸 조 교수 등이 '방탄 투어'로 불리는 방탄소년단 팬 관광 문화와 K팝 소비 방식 변화 등 방탄소년단 등장 이후 바뀐 사회적 현상을 짚는다.

이어 미국 캘리포니아주립대(UCLA) 베르비기에 마티유 박사과정 등이 방탄소년단의 초국적 팬덤 현상을 다룬다.

세 번째 세션에서는 한국조지메이슨대학교 이규탁 교수 등은 방탄소년단이 제3의 문화를 형성해 전 세계적 열풍을 일으킨 상황에 관해 논의한다.

끝으로 영국 워릭대학교 이동준 박사과정 등이 방탄소년단의 성공이 가져온 산업·기술 혁신과 문화 브랜드의 가치에 대해 분석한다.

이번 세미나에는 방탄소년단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가 후원사로 참여했다.

(자료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자료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710,000
    • -2%
    • 이더리움
    • 186,300
    • -2.97%
    • 리플
    • 258.7
    • -3.97%
    • 라이트코인
    • 62,350
    • -6.31%
    • 이오스
    • 4,094
    • -1.87%
    • 비트코인 캐시
    • 372,200
    • -5.53%
    • 스텔라루멘
    • 66.4
    • -6.48%
    • 트론
    • 18.64
    • -5.57%
    • 에이다
    • 49.8
    • -4.67%
    • 비트코인에스브이
    • 300,700
    • -12.74%
    • 모네로
    • 71,650
    • -2.78%
    • 대시
    • 115,800
    • -6.08%
    • 이더리움 클래식
    • 9,660
    • -8.17%
    • 45.09
    • -2.61%
    • 제트캐시
    • 56,500
    • -4.16%
    • 비체인
    • 6.474
    • -2.85%
    • 웨이브
    • 1,029
    • +4.79%
    • 베이직어텐션토큰
    • 238.5
    • -4.6%
    • 비트코인 골드
    • 11,270
    • -7.4%
    • 퀀텀
    • 2,151
    • -4.57%
    • 오미세고
    • 889
    • -3.97%
    • 체인링크
    • 2,864
    • -5.13%
    • 질리카
    • 5.65
    • -4.61%
    • 어거
    • 15,190
    • -5.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