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김현미 국토부 장관, 사우디 왕국 방문…인프라 프로젝트 수주 지원

입력 2019-12-02 11:00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이 지난달 부산 파크하얏트에서 열린 '한-아세안 스마트시티 장관회의'에서 환영사를 하고 있다.  (사진제공=국토교통부)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이 지난달 부산 파크하얏트에서 열린 '한-아세안 스마트시티 장관회의'에서 환영사를 하고 있다. (사진제공=국토교통부)
국토교통부는 김현미<사진> 장관이 오는 3일부터 6일까지 사우디아라비아 왕국을 방문해 국내 기업의 인프라 프로젝트 수주 지원에 나선다고 2일 밝혔다. 이 자리에서 김 장관은 공항·신도시 개발 등 국토교통 분야 정부 간 협력방안도 논의할 계획이다.

사우디아라비아는 국내 건설기업의 해외 누적수주액 1위 국가다. 누적 수주액은 1445억 달러(약 170조4233억 원)로 2위인 UAE(780억 달러)의 두 배에 달한다. 최근 탈석유화 시대를 대비해 '비전 2030'을 발표해 산업 다각화를 추진 중이다. 인프라 분야에서도 신도시·공항·플랜트 사업 등을 준비 중이다.

한국은 사우디의 '비전 2030' 실현을 위한 중점협력국가다. 올해 4월 한-사우디 비전 2030 협력회의를 개최하고, 6월에는 사우디아라비아 왕세자가 방한해 한-사우디 정상회담을 개최했다.

김 장관은 이번 방문기간 동안 사우디 국부펀드 총재(국영석유회사인 아람코 회장 겸임), 경제기획부 장관, 교통부 장관, 주택부 장관 등과 면담을 할 예정이다. 현재 입찰에 참여 중이거나 향후 발주예정인 주요 인프라 프로젝트에 대한 국내 기업의 참여방안을 논의할 방침이다.

김 장관은 사우디 교통부 장관과 '한-사우디 공항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할 계획이다. 국내 스마트 공항에 대한 기술과 경험 교류를 본격화하고 정부 간 협력을 기반으로 공항 건설과 운영‧관리에 대한 사우디 진출 기반을 마련한다는 취지다.

또한 김 장관은 국내 기업이 수행 중인 주요 건설현장을 방문하고 현지 경제인 간담회(주사우디 대한민국대사관 공동)를 개최할 계획이다.

김 장관은 "이번 사우디아라비아와의 고위급 협력은 우리나라의 해외건설 수주 반등을 위해 마련한 계기"라며 "사우디 아라비아와 건설 분야에 대한 협력은 더욱 공고히 하면서 공항 운영‧관리 등 새로운 협력모델도 발굴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834,000
    • -0.25%
    • 이더리움
    • 190,100
    • +0.42%
    • 리플
    • 265.9
    • -0.3%
    • 라이트코인
    • 65,150
    • -0.08%
    • 이오스
    • 4,141
    • +1.52%
    • 비트코인 캐시
    • 391,600
    • +2.76%
    • 스텔라루멘
    • 71.78
    • +5.31%
    • 트론
    • 18.95
    • +0.8%
    • 에이다
    • 50.01
    • +3.82%
    • 비트코인에스브이
    • 353,300
    • +16.6%
    • 모네로
    • 74,400
    • +1.02%
    • 대시
    • 127,300
    • +8.71%
    • 이더리움 클래식
    • 9,955
    • +4.24%
    • 42.48
    • -0.02%
    • 제트캐시
    • 60,950
    • +5.36%
    • 비체인
    • 6.653
    • +0.54%
    • 웨이브
    • 987
    • +0.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5
    • +4.94%
    • 비트코인 골드
    • 13,300
    • +8.48%
    • 퀀텀
    • 2,192
    • +0.27%
    • 오미세고
    • 888
    • -2.59%
    • 체인링크
    • 3,079
    • +3.32%
    • 질리카
    • 5.755
    • -0.16%
    • 어거
    • 16,290
    • +5.9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