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서울시, 상수도 시설 부정사용 1334건 적발 과태료 부과

입력 2019-11-17 11:15

수도계량기 무단 철거 1234건, 가장 많아…“공사 현장 집중 점검”

▲ 수도계량기 등 급수장치 관리 안내문. (출처=서울시)
▲ 수도계량기 등 급수장치 관리 안내문. (출처=서울시)

서울시는 2017년부터 올 9월까지 공사 현장, 업소 등 총 1334건의 상수도 시설 부정사용 행위를 적발해 3억2000여만 원의 과태료를 부과했다고 17일 밝혔다.

위반 행위별로는 △사전허가 없이 수도계량기를 무단 철거해 보관하거나 잃어버린 경우(1234건) △수도계량기 없이 무단으로 수도관에 고무호스를 연결해 사용한 무단급수(68건) △요금이 더 저렴한 가정용 수돗물을 일반용 배관에 연결해 사용한 혼용급수(16건) △서울시에서 설치한 계량기를 임의로 철거하고 사제계량기를 설치한 경우(14건) △요급체납으로 정수처분 중인 수도계량기 봉인을 임의로 풀어 사용한 경우(2건) 등이다.

서울시는 상수도시설 부정사용 행위가 재개발·재건축, 건축물 철거·신축 등 공사현장에서 주로 발생하고 있는 만큼 공사현장을 중심으로 위반 행위 여부를 집중 점검하고 있다. 공사현장 수도계량기 검침시 주의사항을 안내하는 등 예방노력도 병행하고 있다.

지방자치법 및 서울시 수도조례에 따라 상수도 시설을 부정하게 사용하는 행위에 대해서는 부정사용 금액의 최대 5배까지 과태료가 부과된다.

백호 서울시 상수도사업본부장은 “수도계량기 무단철거 등 미처 규정을 인지하지 못해 발생할 가능성이 높은 위반 행위에 대해서는 계도와 안내를 통해 예방하겠다"며 "단속과 점검을 병행해 급수설비를 철저히 관리할 수 있도록 적극 홍보할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503,000
    • +0.48%
    • 이더리움
    • 169,100
    • +0%
    • 리플
    • 257.8
    • +0.62%
    • 라이트코인
    • 52,000
    • +1.46%
    • 이오스
    • 3,073
    • +1.42%
    • 비트코인 캐시
    • 248,400
    • +2.14%
    • 스텔라루멘
    • 61.69
    • +0.67%
    • 트론
    • 17.05
    • +5.83%
    • 에이다
    • 43.6
    • +1.8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0,200
    • +1.57%
    • 모네로
    • 61,100
    • -0.97%
    • 대시
    • 59,900
    • +1.7%
    • 이더리움 클래식
    • 4,522
    • +0.82%
    • 42.19
    • +1.18%
    • 제트캐시
    • 38,550
    • +6.2%
    • 비체인
    • 6.959
    • -7.83%
    • 웨이브
    • 755
    • +7.09%
    • 베이직어텐션토큰
    • 222
    • +4.23%
    • 비트코인 골드
    • 6,690
    • +0.75%
    • 퀀텀
    • 2,194
    • +1.39%
    • 오미세고
    • 838.9
    • +0.44%
    • 체인링크
    • 2,438
    • -0.53%
    • 질리카
    • 6.58
    • +5.11%
    • 어거
    • 11,790
    • -1.0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