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신세계디에프 손영식 대표, 국가생산성대회 은탑산업훈장 수상

입력 2019-10-17 16:49

(사진제공=신세계면세점)
(사진제공=신세계면세점)

신세계디에프의 손영식 대표이사가 지난 16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진행된 ‘제43회 국가생산성대회’ 시상식에서 유공자 부문 은탑 산업훈장을 수상했다.

산업통상자원부에서 주최하고 한국생산성본부가 주관하는 국가생산성대회는 산업현장에서 모범적인 생산성 향상 활동으로 국가 경제 발전에 기여한 기업·법인 및 단체와 유공자에게 수여하는 정부포상 제도다.

손영식 대표이사는 1987년 ㈜신세계에 입사해 신세계 상품본부 및 사업총괄 부사장을 거쳐 2017년부터 ㈜신세계디에프의 대표이사를 역임했다.

약 30년간 신세계에서 근무한 손 대표이사는 탁월한 경영성과를 창출하고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는 등 국가경제 발전에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받아 이번 표창을 받게 됐다.

지난 2016년 5월 시내면세점인 신세계면세점 명동점을 성공적으로 오픈하고 개점 9개월 만에 매출 750억 원, 영업이익 12억 원을 달성하며 조기 안착에 성공했다. 뿐만 아니라, 오픈 2년 차인 2017년에는 신규면세점 최초, 단일 매장 최단기간에 ‘매출 1조 클럽’에 입성했다.

특히 2017년 사드 여파로 관광 및 유통업계가 위축된 가운데 관광활성화를 달성한 점이 높이 평가 받았다. 매장 안에 유명작가의 예술 작품 설치 등 면세점을 단순 판매매장이 아닌 문화 ·예술을 체험할 수 있는 공간으로 차별화된 전략을 통해 랜드마크 전략을 추진하고 다양한 관광 상품 개발과 지자체 협력으로 중국인 단체관광객 외에도 동남아, 러시아 등 고객 국적 다변화에도 힘썼다.

이러한 노력을 통해 2017년도 시장점유율 12.7% 달성하며 업계 3위로 자리 잡았으며 4년간 약 1000만명 외국인 관광객을 유치하고 50억 달러 외화 획득을 달성했다.

손영식 대표이사는 “이렇게 뜻 깊은 훈장을 받아 영광스럽다”며 “신세계디에프는 현재에 안주하지 않고 지역사회 및 국가경제와 함께 성장하고 발전할 수 있는 방안을 끊임없이 강구할 것”이라고 전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484,000
    • +0.09%
    • 이더리움
    • 169,700
    • +0.65%
    • 리플
    • 258.9
    • -0.8%
    • 라이트코인
    • 51,450
    • +0.29%
    • 이오스
    • 3,022
    • -0.1%
    • 비트코인 캐시
    • 243,600
    • +0.33%
    • 스텔라루멘
    • 61.06
    • -2.15%
    • 트론
    • 16.11
    • -2.36%
    • 에이다
    • 42.87
    • -0.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8,800
    • -2.42%
    • 모네로
    • 62,150
    • -0.08%
    • 대시
    • 58,850
    • +0.6%
    • 이더리움 클래식
    • 4,492
    • +1.1%
    • 41.9
    • +0.48%
    • 제트캐시
    • 36,550
    • -1.72%
    • 비체인
    • 7.17
    • -0.69%
    • 웨이브
    • 765
    • +7.44%
    • 베이직어텐션토큰
    • 204
    • -1.92%
    • 비트코인 골드
    • 6,685
    • -0.67%
    • 퀀텀
    • 2,042
    • +0.39%
    • 오미세고
    • 831
    • -3.15%
    • 체인링크
    • 2,456
    • -4.17%
    • 질리카
    • 6.24
    • -4%
    • 어거
    • 11,790
    • -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