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최근 5년간 SH공사 관리 임대주택 임대료 체납액 316억”

입력 2019-10-17 10:35

▲자료 제공=민경욱 자유한국당 의원실
▲자료 제공=민경욱 자유한국당 의원실
최근 5년간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가 관리하는 임대주택의 임대료 체납액 규모가 300억 원을 웃돌았다는 지적이 나왔다.

17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민경욱 자유한국당 의원이 SH공사에서 제출받은 자료를 분석한 결과 최근 5년간 부과된 임대료는 924억400만 원이며 이 가운데 316억3600만 원이 체납됐다.

올해 들어서도 8월 말 기준으로 SH공사 임대주택의 체납 가구는 1만4732호, 체납액은 57억2200만 원으로 집계됐다.

연도별로 체납 가구 수와 금액은 △2015년 2만1586가구 76억3800만 원 △2016년 1만7982가구·65억800만 원 △2017년 1만5847가구·57억7400만 원 △2018년 1만6196가구·59억9400만 원으로 각각 나타났다.

체납액이 가장 많은 임대주택 유형은 재개발임대였다. 최근 5년간 110억8700만 원의 임대료를 체납했다. 이어 국민임대(71억5900만 원), 공공임대(49억6900만 원), 다가구임대(46억8500만 원) 순으로 나타났다.

민경욱 의원은 “임대주택 임대료 체납이 꾸준히 발생하고 있는 상황을 엄중히 여기고 사회 취약층을 위한 안전망 구축에 힘을 합쳐야 한다”고 말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장 준비중 / 20분 지연
장시작 20분 이후 서비스됩니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234,000
    • +0.71%
    • 이더리움
    • 217,000
    • +0.88%
    • 리플
    • 316
    • -0.94%
    • 라이트코인
    • 71,300
    • -0.97%
    • 이오스
    • 4,044
    • +1.07%
    • 비트코인 캐시
    • 335,700
    • +0.9%
    • 스텔라루멘
    • 89.2
    • -3.88%
    • 트론
    • 22.8
    • +3.17%
    • 에이다
    • 50.9
    • +1.3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53,400
    • +0.07%
    • 모네로
    • 72,050
    • +0.42%
    • 대시
    • 81,800
    • +0.12%
    • 이더리움 클래식
    • 5,710
    • +0.53%
    • 46.4
    • +1.53%
    • 제트캐시
    • 42,700
    • +0.26%
    • 비체인
    • 7.57
    • +7.99%
    • 웨이브
    • 906
    • -0.1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81
    • +0%
    • 비트코인 골드
    • 9,950
    • -0.4%
    • 퀀텀
    • 2,606
    • +5.89%
    • 오미세고
    • 1,125
    • +1.44%
    • 체인링크
    • 3,272
    • +2.35%
    • 질리카
    • 7.15
    • +0.56%
    • 어거
    • 13,600
    • -4.0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