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현대차 2020 투싼 출시…가솔린 모델 확대하고 상품성 강화

입력 2019-10-10 11:20

9월 누적판매 가운데 가솔린 32%, 버튼시동 & 스마트키 기본

▲현대차가 가솔린 모델의 엔트리 트림을 신설하고 고객 선호 사양을 확대 적용한 ‘2020 투싼’을 출시했다. (사진제공=현대차)
▲현대차가 가솔린 모델의 엔트리 트림을 신설하고 고객 선호 사양을 확대 적용한 ‘2020 투싼’을 출시했다. (사진제공=현대차)

현대자동차가 2020년형 투싼을 선보였다. 최근 인기가 상승한 가솔린 모델을 다양화하고 일부 편의장비를 기본으로 바꾼 점이 특징이다.

현대차는 10일 가솔린 모델의 엔트리 트림을 신설하고 고객 선호 사양을 확대 적용한 ‘2020 투싼’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새 모델은 가솔린 모델의 진입 가격을 낮춘 것이 특징. 이전 가솔린 모델은 디젤과 달리 중간 트림부터 구입할 수 있었지만 2020년형은 기본형을 갖춘 셈이다.

최근 가솔린 투싼의 인기가 크게 상승했다.

실제로 올해 1~9월 판매된 투싼 중 가솔린 모델이 차지하는 비중은 32%다. 지난해 연간 판매 비중이었던 14%보다 18% 포인트 높은 비율이다.

아울러 2020 투싼은 기존 최상위 트림인 프리미엄을 대신해 동급 최고 수준의 사양을 갖춘 ‘인스퍼레이션’ 트림을 새롭게 선보였다.

인스퍼레이션 트림은 유광 블랙 라디에이터 그릴을 갖춰 디자인을 차별화했다.

나아가 △스마트 파워 테일 게이트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 △고속도로 주행보조(HDA, Highway Driving Assist) △후측방 충돌 경고(BCW, Blind Spot Collision Warning) 등을 기본으로 갖췄다.

이밖에 각종 고객 선호 사양을 기본화해 상품성을 강화했다.

이전에는 중간 트림인 모던부터 고를 수 있었던 △버튼 시동 스마트키 시스템 △LED 주간주행등 △도어 포켓 라이팅을 전 모델이 기본으로 갖추게 됐다.

또한 ‘유광 크롬 가로바 타입 라디에이터 그릴’을 전 트림에 기본 적용하며 전면부 디자인의 고급스러움을 강조했다.

이밖에 현대차는 고객 판매 데이터를 분석, 소비자 선호도가 높은 옵션 조합을 패키지로 묶어 2020 투싼 구매할 때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2020 투싼의 가격은 가솔린 1.6T 엔진 기준 △스마트 2255만 원 △모던 2391만 원 △인스퍼레이션 2898만 원 등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소비자들의 선호를 가장 잘 반영한 2020 투싼이 가성비(가격 대비 성능)를 넘어 가심비(가격 대비 심리적 만족감)를 극대화하며 고객들을 만족시킬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투싼이 글로벌 베스트셀링카로서의 입지를 굳건히 지켜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459,000
    • +0.3%
    • 이더리움
    • 204,100
    • -0.73%
    • 리플
    • 345
    • +0%
    • 라이트코인
    • 64,000
    • +1.59%
    • 이오스
    • 3,405
    • +0.44%
    • 비트코인 캐시
    • 252,300
    • -0.08%
    • 스텔라루멘
    • 74.6
    • -0.67%
    • 트론
    • 18.4
    • +3.95%
    • 에이다
    • 56.9
    • -0.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7,000
    • -0.65%
    • 모네로
    • 63,600
    • -6.33%
    • 대시
    • 80,350
    • -1.35%
    • 이더리움 클래식
    • 5,220
    • -0.57%
    • 48.2
    • +0%
    • 제트캐시
    • 45,920
    • -1.69%
    • 비체인
    • 3.97
    • -1.49%
    • 웨이브
    • 947
    • -1.15%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6
    • -3.03%
    • 비트코인 골드
    • 8,970
    • -2.97%
    • 퀀텀
    • 1,989
    • -0.35%
    • 오미세고
    • 913
    • -1.3%
    • 체인링크
    • 2,813
    • -0.64%
    • 질리카
    • 7.59
    • -0.39%
    • 어거
    • 9,610
    • -1.2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