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고유정 변호사, "한 명 가고 한 명 남았다"…'B' 변호사 향한 날선 여론

입력 2019-08-13 11:51

고유정 변호사 하차, B 변호사 '조리돌림' 적신호

(연합뉴스)
(연합뉴스)

고유정 변호사가 여론의 집중포화에 끝내 변론을 포기했다. 그가 고용했던 변호사가 대신 변론을 이어가게 됐다.

13일 CBS노컷뉴스 보도에 따르면 고유정의 변호를 맡아 온 법무법인 금성 소속 A 변호사가 사건에서 하차했다. 이날 A 변호사는 SNS를 통해 "가족 중 스트레스로 쓰러지는 분이 계셔 소신을 꺾기로 했다"라고 배경을 밝혔다. 고유정의 '우발적 범행' 가능성을 주장한 취지의 변론이 세간의 공분 여론을 야기하면서 나온 행보다.

다만 A씨가 그만둔 고유정 변호사 자리는 A 변호사가 고용한 B 변호사가 이어받게 됐다. 이 과정에서 B 변호사의 이름을 언급하는 등 사실상 '신상털이'로 이어지는 온라인 커뮤니티 내 여론이 심상치 않은 상황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494,000
    • -3.16%
    • 이더리움
    • 307,000
    • -6.52%
    • 리플
    • 324.6
    • -6.08%
    • 라이트코인
    • 83,450
    • -7.48%
    • 이오스
    • 4,766
    • -9.99%
    • 비트코인 캐시
    • 447,500
    • -8.32%
    • 스텔라루멘
    • 84.76
    • -5.27%
    • 트론
    • 23.87
    • -8.47%
    • 에이다
    • 68.42
    • -6.31%
    • 비트코인에스브이
    • 350,700
    • -3.87%
    • 모네로
    • 94,050
    • -6.32%
    • 대시
    • 124,100
    • -7.87%
    • 이더리움 클래식
    • 10,450
    • -7.28%
    • 70.05
    • -5.02%
    • 제트캐시
    • 73,050
    • -8.52%
    • 비체인
    • 7.772
    • -6.02%
    • 웨이브
    • 1,717
    • +0.88%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5.1
    • -6.87%
    • 비트코인 골드
    • 12,150
    • -6.75%
    • 퀀텀
    • 2,914
    • -6.87%
    • 오미세고
    • 1,322
    • -5.57%
    • 체인링크
    • 5,110
    • -7.76%
    • 질리카
    • 8.55
    • -5.25%
    • 어거
    • 16,030
    • -3.3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