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서희건설, 200억 규모 채무 보증 결정

입력 2019-06-12 15:56

서희건설은 잔금 유동화 대출을 위해 오포 추자지역 주택조합이 우리종합금융 외 3사에 빌린 200억 원 규모의 채무를 연대 보증하기로 결정했다고 12일 공시했다.

채무보증 금액은 자기자본대비 8.74% 수준이며, 보증 기간은 내년 6월 14일까지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393,000
    • -2.86%
    • 이더리움
    • 196,700
    • -4.33%
    • 리플
    • 340
    • -2.86%
    • 라이트코인
    • 61,700
    • -4.49%
    • 이오스
    • 3,378
    • -2.6%
    • 비트코인 캐시
    • 257,900
    • -5.88%
    • 스텔라루멘
    • 73.4
    • -3.04%
    • 트론
    • 17.6
    • -3.83%
    • 에이다
    • 54.3
    • -4.0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20,800
    • -8.14%
    • 모네로
    • 66,450
    • +0.3%
    • 대시
    • 78,500
    • -3.8%
    • 이더리움 클래식
    • 5,155
    • -4.89%
    • 45.1
    • -5.05%
    • 제트캐시
    • 45,100
    • -1.51%
    • 비체인
    • 3.77
    • -4.07%
    • 웨이브
    • 907
    • -4.9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74
    • +6.2%
    • 비트코인 골드
    • 8,615
    • -4.01%
    • 퀀텀
    • 1,928
    • -4.65%
    • 오미세고
    • 897
    • -6.37%
    • 체인링크
    • 3,026
    • -6.05%
    • 질리카
    • 6.92
    • -7.49%
    • 어거
    • 9,210
    • -3.7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