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SK네트웍스, 4Q 영업익 20.4%↑… "SK매직·렌터카 성과 가시화"

입력 2019-01-31 13:52

연간 매출 13조 9926억 원·영업익 1382억 원

(사진 제공=SK네트웍스)
(사진 제공=SK네트웍스)
미래 성장동력 사업인 SK매직, 렌터카 사업의 성과가 가시화됨에 따라 SK네트웍스가 지난해 4분기 괄목할만 한 이익 성장을 시현했다.

SK네트웍스는 31일 지난해 4분기 3조5529억 원의 매출액과 511억원의 영업이익을 냈다고 밝혔다.

전년 동기에 비해 매출은 11.8% 감소했지만, 영업이익은 20.4% 늘어났다.

글로벌 경기 침체와 유가 하락의 영향으로 매출이 감소했지만 정보통신, Most(직영주유소 기반 사업)를 비롯한 기존 사업의 이익이 안정화됐다.

아울러 고객 중심의 상품∙서비스 개발과 마케팅을 강화해 온 SK매직, 렌터카 사업 등 미래 핵심사업의 성과가 창출됐다.

특히 인수 이후 집중적으로 기술∙디자인 분야의 투자를 이어 온 SK매직은 생활환경가전 렌탈 계정 150만을 돌파하며 실적 개선을 견인했다.

디지털 기술을 활용한 온라인 공매 등 다양한 서비스 모델을 선보인 렌터카 사업에서는 중고차 매각 성과가 나타났다.

휴대전화 유통 및 주유소 운영 사업도 효과적인 비용 관리를 통해 이익이 증가했다.

이에 따라 4분기 실적을 종합한 SK네트웍스의 2018년 누적 실적은 매출 13조 9926억 원, 영업이익 1382억 원을 거둔 것으로 집계됐다.

회사 관계자는 "매출 하락폭에 비해 안정적인 수익 창출을 시현했다"며 "올해는 지난해 4분기 실적 상승세를 바탕으로 기존 사업의 안정과 미래 핵심사업의 성장이 균형을 이루면서 성과 창출의 폭을 더해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SK네트웍스는 SK매직의 국내∙외 경쟁력을 더욱 강화하고, 자사의 SK렌터카와 최근 인수한 AJ렌터카의 강점을 살려 시너지를 더하는 등 ‘홈케어’와 ‘모빌리티’ 중심의 미래 성장을 추진하며 본격적인 수익 창출에 힘 쏟을 계획이다.

또 사업을 둘러싼 불안정성이 증대되고 있는 환경 속에서 리스크 관리(Risk Management)를 강화하는 동시에 고객과 상품의 다각화를 통해 사업별 생존기반을 더욱 굳건히 할 방침이다.

SK네트웍스 관계자는 “경제적 성과와 더불어 경영활동 전반에 걸쳐 사회적 가치를 더할 수 있는 방법을 고민하고 실행해 고객, 사회와 함께 성장하는 기업으로 한 걸음 더 도약하겠다”고 전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973,000
    • +0.47%
    • 이더리움
    • 215,400
    • +1.32%
    • 리플
    • 309
    • +0.98%
    • 라이트코인
    • 69,400
    • +1.98%
    • 이오스
    • 3,998
    • +2.2%
    • 비트코인 캐시
    • 312,600
    • +0.97%
    • 스텔라루멘
    • 84.7
    • +1.19%
    • 트론
    • 21.9
    • +0.46%
    • 에이다
    • 51.6
    • +1.3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5,000
    • +1.26%
    • 모네로
    • 72,850
    • -0.21%
    • 대시
    • 79,550
    • +0.25%
    • 이더리움 클래식
    • 5,460
    • +1.3%
    • 50
    • +6.84%
    • 제트캐시
    • 42,310
    • +1.37%
    • 비체인
    • 8.31
    • -6.21%
    • 웨이브
    • 900
    • +0.67%
    • 베이직어텐션토큰
    • 319
    • +5.63%
    • 비트코인 골드
    • 9,290
    • -0.48%
    • 퀀텀
    • 2,529
    • -0.28%
    • 오미세고
    • 1,202
    • -3.61%
    • 체인링크
    • 3,430
    • -0.78%
    • 질리카
    • 7.99
    • +5.83%
    • 어거
    • 13,130
    • +3.6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