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포항서 규모 4.1 지진 발생…부산·울산·대구·경주서도 지진 감지됐나? '온라인 들썩'

(출처=기상청 홈페이지)
(출처=기상청 홈페이지)

경북 포항시에서 규모 4.1의 지진이 발생해 시민들이 놀란 가슴을 쓸어내렸다.

10일 낮 12시 53분 38초께 경북 포항시 북구 동북동쪽 50㎞ 해역에서 규모 4.1의 지진이 났다.

정확한 위치는 북위 36.16도, 동경 129.90도이며 발생 깊이는 21㎞다.

이에 앞서 이날 낮 12시 53분 36초에는 북구 동북동쪽 58㎞ 해역인 북위 36.16도, 동경 130.00도에서 규모 4.0의 지진이 났다.

포항에서 지진이 발생하자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는 부산, 울산, 대구, 경주 지진 등이 올랐고, 이 지역에서도 진동이 감지됐다는 글이 속속들이 올라오고 있다.

네티즌은 "울산인데 갑자기 아파트 흔들림 느껴졌다", "대구에서도 느꼈다", "경주인데 소파 흔들려서 뭔가 하고 있었는데 재난문자 울렸다", "부산 사는데 갑자기 쿵함" 등의 반응을 보이며 놀란 가슴을 쓸어내렸다.

한편 기상청에 따르면 포항 인근 해역의 지진으로 경북, 울산 지역은 최대 진도 3, 강원, 경남, 대구, 부산에서는 최대 진도 2를 기록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