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GC녹십자셀, 1분기 영업이익 전년대비 195%↑

세포치료 전문기업 GC녹십자셀은 개별재무제표 기준으로 2018년 1분기 영업이익이 전년동기 대비 195% 증가했다고 15일 밝혔다.

GC녹십자셀은 2017년 9월 100% 자회사 코리아하이테크를 매각하여 2018년 1분기 단독 영업실적 기준 매출액은 전년동기대비 79% 증가한 59.5억원으로 분기별 최고치를 기록했고, 영업이익은 전년대비 195% 증가한 12.2억원, 당기순이익은 전년대비 192% 증가한 16.5억원을 달성했다. 이번 매출액은 2017년 전체 매출 195.3억원의 30.5%에 달하는 것이다.

이뮨셀-엘씨는 지난 2014년 54.8억원의 매출을 기록했으나 2015년 104.1억원, 2016년 119억원, 2017년 195.3억원을 기록하며 급격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지난 1분기 3개월 동안 1,599건이 처방되며, 2014년 한해 동안 처방된 1,459건을 훌쩍 넘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어, GC녹십자셀이 2014년 4분기이후 영업이익 14분기 연속 흑자를 달성하는데 일익을 담당하고 있다.

면역항암제 ‘이뮨셀-엘씨’는 환자 자신의 혈액을 원료로 만드는 환자 개인별 맞춤항암제로, 약 2주간의 특수한 배양과정을 통해 항암기능이 극대화된 강력한 면역세포로 제조하여 환자에게 투여하는 새로운 개념의 항암제로 최근 각광받고 있다.

GC녹십자셀은 ‘이뮨셀-엘씨’의 안정적인 성장세를 기반으로 해외시장 진출에 더욱 집중할 계획이다. 또한 사업다각화를 위해 세포치료제 위탁생산(CMO: Contract Manufacturing Organization)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차세대 면역세포치료제 CAR-T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현재 경기도 용인 GC녹십자 내에 셀 센터(Cell center)를 신축 중이며, 이는 매출이 급격히 증가하고 있는 이뮨셀-엘씨 생산시설 확충은 물론 차세대 세포치료제 CAR-T 등 신제품 개발을 위한 인프라 구축과 세포치료제 글로벌 진출을 위한 성장동력을 확보하기 위한 것으로 현재 막바지 작업이 한창이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4,444,000
    • -1.79%
    • 이더리움
    • 151,000
    • -1.94%
    • 리플
    • 343
    • -1.71%
    • 라이트코인
    • 66,550
    • -1.4%
    • 이오스
    • 4,147
    • +0.82%
    • 비트코인 캐시
    • 181,000
    • -2.74%
    • 스텔라루멘
    • 114
    • -4.2%
    • 트론
    • 25.5
    • -2.67%
    • 에이다
    • 65.4
    • -4.24%
    • 비트코인에스브이
    • 72,000
    • -3.22%
    • 모네로
    • 57,500
    • -3.52%
    • 대시
    • 99,900
    • -4.4%
    • 이더리움 클래식
    • 5,250
    • -3.4%
    • 55.5
    • -5.12%
    • 제트캐시
    • 62,250
    • -3.48%
    • 비체인
    • 6.3
    • -3.22%
    • 웨이브
    • 3,018
    • -2.6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28
    • -3.79%
    • 비트코인 골드
    • 13,960
    • -5.8%
    • 퀀텀
    • 2,786
    • -4.45%
    • 오미세고
    • 1,855
    • -5.5%
    • 체인링크
    • 536
    • +4.48%
    • 질리카
    • 21
    • -6.66%
    • 어거
    • 16,020
    • -1.4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