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구직자 거짓말 1위 "연봉은 중요하지 않습니다"

입력 2013-06-26 11:02

67.2% "거짓말한 지원자 탈락시켰다"

구직자 거짓말 1위

구직자들이 면접에서 가장 많이 하는 거짓말은 무엇일까?

온라인 취업포털 사람인이 기업 인사담당자 1039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결과, “귀하는 면접에서 지원자가 거짓말을 한다고 판단한 적 있습니까?”라는 질문에 85.8%가 ‘있다’라고 답했다고 26일 전했다.

인사담당자들이 거짓말이라고 판단한 말 1위는 ‘연봉은 중요하지 않습니다’(55.2%, 복수응답)가 차지했다. 이어 ‘야근, 주말 근무도 상관 없습니다’(48.4%), ‘뽑아만 주신다면 무엇이든 하겠습니다’(47.9%), ‘이직 없이 오랫동안 함께 일하고 싶습니다’(39.6%), ‘열심히 보고 배울 각오가 되어 있습니다’(26.6%), ‘오로지 귀사만을 목표로 준비해왔습니다’(22.4%), ‘업무와 관련된 경험(경력)이 있습니다’(20.8%) 등의 순이었다.

이를 거짓말로 판단한 이유로는 ‘다들 똑같이 하는 말이라서’(47.6%)를 첫 번째로 꼽았다. 계속해서 ‘답변에 일관성이 없어서’(29.7%), ‘충분한 근거를 제시하지 못해서’(28.6%), ‘표정이나 태도에서 불안감이 엿보여서’(20.1%), ‘말투나 목소리에 확신이 없어서’(18.7%), ‘외워서 말하는 티가 나서’(16.9%), ‘추가 질문에 답변을 못해서’(15.5%) 등의 응답이 이어졌다.

실제로 67.2%는 거짓말 때문에 해당 지원자를 탈락시킨 경험이 ‘있다’고 답했다.

한편 인사담당자들도 구직자들에게 거짓말을 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인사담당자 4명 중 1명(25.7%)은 면접에서 지원자에게 거짓말을 한 경험이 있었고 가장 많이 한 거짓말은 ‘조만간 연락 드리겠습니다’(76.4%)였다. 이 밖에 ‘실력만 있으면 얼마든지 성장 가능합니다’(23.2%), ‘가족 같은 분위기의 회사입니다’(21%), ‘능력에 따른 대우를 보장합니다’(19.5%), ‘스펙보다 인성을 중요하게 생각합니다’(15%) 등의 순이었다.

구직자 거짓말 1위에 대해 네티즌들은 "구직자 거짓말 1위, 남일 같지 않네", "구직자 거짓말 1위, 나도 면접에서 그렇게 말했는데" 등의 반응을 보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2,402,000
    • -0.48%
    • 이더리움
    • 410,200
    • +0.22%
    • 리플
    • 278.8
    • -0.96%
    • 라이트코인
    • 52,750
    • -0.57%
    • 이오스
    • 2,959
    • -0.03%
    • 비트코인 캐시
    • 254,000
    • +1.03%
    • 스텔라루멘
    • 84.17
    • -2.97%
    • 트론
    • 30.62
    • -6.65%
    • 에이다
    • 110.9
    • +0.3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7,700
    • +3.36%
    • 대시
    • 79,750
    • -0.99%
    • 이더리움 클래식
    • 6,690
    • -0.59%
    • 141.4
    • +4.51%
    • 제트캐시
    • 63,500
    • -0.55%
    • 비체인
    • 14.44
    • -4.75%
    • 웨이브
    • 2,817
    • -1.85%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8.3
    • -0.81%
    • 비트코인 골드
    • 9,170
    • -0.16%
    • 퀀텀
    • 2,731
    • -0.8%
    • 오미세고
    • 3,492
    • -3.62%
    • 체인링크
    • 11,640
    • -7.4%
    • 질리카
    • 17.96
    • -4.72%
    • 어거
    • 16,250
    • -2.6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