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거래소, ‘SRI채권전용 세그먼트’ 명칭 ‘ESG채권 정보플랫폼’으로 변경

입력 2024-05-07 11:13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사진=한국거래소)
(사진=한국거래소)

한국거래소는 9일부터 ‘사회책임투자채권전용 세그먼트’의 명칭을 ‘ESG채권 정보플랫폼’으로 변경할 예정이라고 7일 밝혔다.

ESG채권은 환경이나 사회에 기여하기 위한 목적으로 발행되는 채권으로 녹색채권(Green Bond), 사회적채권(Social Bond), 지속가능채권(Sustainability Bond), 지속가능연계채권(SLB: Sustainability Linked Bond) 등을 포함한다.

한국거래소는 최근 ‘사회책임투자채권(SRI채권)’라는 용어보다 ‘ESG채권’이 더 많이 사용되고 있으며, ‘전용 세그먼트’라는 용어도 일반 사용자들이 직관적으로 이해하기 어렵다는 의견이 있어 명칭을 변경했다고 설명했다.

ESG채권 정보플랫폼은 개설 이후 등록 채권 종목 수가 2020년 말 546종목에서 2024년 3월 말 2082종목으로 281% 증가하고, 연간 방문자 수는 2020년 4300여 명에서 2023년 2만4600여 명으로 증가하는 등 국내에서 독보적인 ESG채권 정보 포털로서의 위상을 유지하고 있다.

한국거래소 관계자는 "앞으로도 ESG채권 정보플랫폼을 통해 ESG채권과 관련된 다양한 정보를 제공함으로써, ESG채권의 투명성을 제고하고 ESG투자 문화의 확산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우리나라서 썩 꺼져"…관광객에 물총 쏘는 '이 나라', 남 일 아니다? [이슈크래커]
  • “언니 대체 왜 그래요”…조현아 ‘줄게’ 사태 [요즘, 이거]
  • '혼돈의 미 대선'에 쭉쭉 오르는 비트코인…6만8000달러 돌파 [Bit코인]
  • [종합] 미국 대선구도 급변...바이든, 사퇴압박에 재선 포기
  • 웨어러블 헬스케어 기기 각축전…‘반지의 제왕’은 삼성?
  • '학전' 김민기 대표 별세…'아침이슬' 등 명곡 남긴 예술인
  • [중앙은행 게임체인저 AI] 파월 대신 챗GPT가?...“금리 결정 인간 몫이나 예측은 가능”
  • 입주물량 매년 10만 가구씩 '뚝뚝'…착공 실적은 역대 최저 수준[부동산시장 3대 절벽이 온다①]
  • 오늘의 상승종목

  • 07.2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4,200,000
    • +0.32%
    • 이더리움
    • 4,882,000
    • -0.61%
    • 비트코인 캐시
    • 545,500
    • -1.09%
    • 리플
    • 851
    • +3.65%
    • 솔라나
    • 251,400
    • +3.41%
    • 에이다
    • 609
    • +0.66%
    • 이오스
    • 831
    • -2.35%
    • 트론
    • 188
    • +0%
    • 스텔라루멘
    • 147
    • +1.38%
    • 비트코인에스브이
    • 64,450
    • -1.75%
    • 체인링크
    • 19,980
    • -0.2%
    • 샌드박스
    • 470
    • -2.4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