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앤컴퍼니, 1분기 영업익 1242억 원…분기 최대 실적

입력 2024-04-30 17:58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한국앤컴퍼니 본사 테크노플렉스 외관. (사진제공=한국앤컴퍼니)
▲한국앤컴퍼니 본사 테크노플렉스 외관. (사진제공=한국앤컴퍼니)

한국앤컴퍼니그룹의 사업형 지주회사 한국앤컴퍼니가 2024년 1분기 글로벌 연결 경영실적 기준 매출액 3472억 원, 영업이익 1242억 원을 기록했다고 30일 공시했다.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각각 51.3%, 282.6% 증가했다. 직전 분기와 비교했을 때에도 각각 9.0%, 54.0% 증가했다. 이번 1분기 실적은 한국앤컴퍼니가 2021년 사업형 지주회사로 출범한 뒤 단일 분기 최대 실적이다.

한국앤컴퍼니는 호실적의 배경에 대해 조현범 한국앤컴퍼니그룹 회장 주도로 추진 중인 글로벌 프리미엄 성장 전략, 프리미엄 상품인 AGM 배터리의 글로벌 판매 증가, 2020년 준공한 미국 테네시 공장의 안정화에 따른 수익성 개선 등 여러 긍정적 요인이 결합된 시너지 효과라고 밝혔다.

핵심 사업 회사인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한국타이어)의 지분법 이익 증가 등에 따라 수익성이 개선된 효과도 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한국앤컴퍼니는 프리미엄 AGM 배터리 제품을 통해 글로벌 시장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국내에는 지난해와 올해 각각 AGM 배터리 제품과 기존 무보수 배터리 제품 대비 성능이 강화된 최신 ‘AMF’(Advanced Maintenance Free) 제품을 출시하며 한국 시장 공략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한국앤컴퍼니는 그간 국내에서 ‘한국(Hankook)’과 ‘아트라스비엑스(ATLASBX)’로 이원화하여 운영해왔던 프리미엄 AGM 배터리와 MF 배터리 모두 ‘한국’ 브랜드로 일원화하며 상품 경쟁력을 더욱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한국앤컴퍼니 관계자는 “올해 AGM 배터리의 생산 및 판매를 지속 확대해 본원적 비즈니스 경쟁력을 제고하는 동시에 미래 신성장 동력 발굴에도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김진경·김승규 결혼식…손흥민·김민재·황희찬 등 국가대표 총출동
  • 푸바오 신랑감 후보…옆집오빠 허허 vs 거지왕자 위안멍 [해시태그]
  • 단독 용역업체가 수익금 관리?…한국콘텐츠진흥원 '부외현금' 관행 적발
  • 게임 맛집 슈퍼셀의 야심작 '스쿼드 버스터즈'…"간단한데 맛있다"[mG픽]
  • 의료 파업, 국민 77.3%가 반대…"원인은 의사 기득권 지키기" [데이터클립]
  • 야수 전원 출전한 '최강야구'…대구고 2차전 콜드승 쾌거
  • 연돈볼카츠 점주들 "월 3000만 원 예상 매출 허위" vs 더본코리아 "사실과 달라"
  • 단독 “호봉제 폐지”…현대차, 연구·일반직 임금체계 개편 재추진
  • 오늘의 상승종목

  • 06.1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1,955,000
    • -0.22%
    • 이더리움
    • 4,797,000
    • -3.15%
    • 비트코인 캐시
    • 536,000
    • -8.06%
    • 리플
    • 695
    • -2.11%
    • 솔라나
    • 191,800
    • -4.81%
    • 에이다
    • 525
    • -7.57%
    • 이오스
    • 776
    • -11.42%
    • 트론
    • 163
    • -1.21%
    • 스텔라루멘
    • 128
    • -6.57%
    • 비트코인에스브이
    • 60,450
    • -9.23%
    • 체인링크
    • 19,080
    • -5.17%
    • 샌드박스
    • 439
    • -10.7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