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F충당금 적립 영향 적자전환” 하나증권, 신용등급 전망 ‘안정적→부정적’ 하향

입력 2024-04-15 18:18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하나증권 본사 전경. (사진=하나증권)
▲하나증권 본사 전경. (사진=하나증권)

나이스신용평가는 15일 하나증권의 선순위 무보증 사채 신용등급 전망을 기존 '안정적'에서 '부정적'으로 하향 조정했다. 하나증권의 신용등급은 현재 AA다. 다만 하나금융지주의 비경상적 계열 지원가능성을 반영해 자체 신용도 대비 1노치 상향 조정됐다.

하나증권의 당기순이익은 2022년 1558억 원에서 지난해 마이너스(-) 3187억 원으로 적자 전환했다. 국내외 대체투자 관련 손상 인식과 충당금 적립, 차액결제거래(CFD) 등 운용 관련 대고객 손실 보상 등이 커진 영향이다.

과거 하나증권의 성장을 이끌어왔던 투자은행(IB) 부문의 이익창출력에 대한 불확실성이 커지면서 손실분에 대한 수익 상쇄도 어려워졌다. 나신평은 "국내외 대체투자와 관련된 손상을 선제적으로 인식하고 대규모 충당금을 적립한 점은 긍정적이나, 고금리 장기화 등 투자환경의 불확실성 지속에 따라 국내외 대체투자 관련 추가 손실이 발생할 가능성이 여전히 존재한다"고 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여성 피겨 국가대표, '음주·후배 성추행'…빙상연맹 홈피 접속 불가
  • 줄 서서 사던 '그 가방', 한국에 왔다 [솔드아웃]
  • 모든 것이 뒤집혀 있다?…콘셉트 포토존 '거꾸로하우스' [Z탐사대]
  • 미국 정치 뒤덮는 ‘돈의 쓰나미’...역대 대통령 80%가 백만장자
  • “호캉스 즐기며 와인 한 잔 어때?”[주말엔]
  • 해외 전문가들도 국민연금 걱정…“보험료부터 올려야”
  • 비트코인 떨어지니 알트코인 불장 오나…"밈코인 도미넌스는 하락 중" [Bit코인]
  • 이재명 사퇴 임박인데...어쩌다 눈길은 국민의힘으로
  • 오늘의 상승종목

  • 06.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0,828,000
    • +0.58%
    • 이더리움
    • 4,949,000
    • +0.14%
    • 비트코인 캐시
    • 554,000
    • +2.03%
    • 리플
    • 689
    • +0%
    • 솔라나
    • 190,100
    • +1.93%
    • 에이다
    • 549
    • +1.86%
    • 이오스
    • 808
    • -0.98%
    • 트론
    • 170
    • +1.8%
    • 스텔라루멘
    • 129
    • -1.53%
    • 비트코인에스브이
    • 64,450
    • +3.87%
    • 체인링크
    • 19,530
    • -3.94%
    • 샌드박스
    • 470
    • -0.8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