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원효, “어그로 끌어 성공했네”…’개콘’ 비판한 김영민에 일침

입력 2023-12-02 00:22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출처=김원효SNS)
(출처=김원효SNS)

개그맨 김원효가 KBS 코미디언 출신 겸 정치 유튜버 김영민에 불편한 기색을 드러냈다.

1일 김원효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다른 거로 조회수 안 나오니 개그콘서트로 어그로 끌어 성공했네”라며 캡처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에는 김영민의 유튜브 채널 영상 일부가 담겼다. 이 중에는 정치 관련 영상을 비롯해 최근 다시 방송을 시작한 ‘개그콘서트’ 비판 영상도 있었다.

김원효는 “정치 얘기 실컷 하다가 개콘? 뜬금포? 야~ 왜 ‘SNL’ 얘기는 안 해? 왜 스포츠 얘기는 안 해?”라며 “네가 국회의원 되잖아? 그럼 내가 검사 돼서 너 압수수색 할 거야”라고 경고했다.

또한 추가로 올린 글에서 “그렇게 평가할 거면 하나만 간단하게 맛보기라도 이렇게 짜라고 보여주면 안 되냐”라며 “개그맨 출신인데 평가만 할 게 아니라 예시를 보여줘야지. 그래야 후배들이 실력이 늘고 선배를 존경하지”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까대기만 하면 후배들이 못 나가는 선배 유튜브에서 정치 유튜브로 어그로 끌면서 후원 받아먹는 미래 직장인으로 안다”라고 일침하기도 했다.

한편 지난 12일 ‘개그콘서트’는 3년 4개월이라는 공백을 깨고 다시 공개코미디의 서막을 열었다. 하지만 김영민은 방송 후 “큰 의미 없는 출연료 따먹기 판이 된 것 같다. 프로그램 잘 만들면 장땡인데 아쉽게도 그러질 못했다”라고 비판했다.

이어 “PD들은 왜 아직도 세상 바뀐 지 모르고 소파에 앉아서 '안녕하십니까!' 이러면서 들어오는 애들만 기다리고 있냐 이거다”라며 “개그맨들한테 다 직접 전화 돌리고 잘 나가는 애들 찾아가서 바짓가랑이 붙잡고서라도 다 데려와서 더 재미있게 만들어야지”라고 지적하기도 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종합] "대중교통 요금 20% 환급"...K-패스 오늘부터 발급
  • "뉴진스 멤버는 쏘스뮤직 연습생 출신…민희진, 시작부터 하이브 도움받았다"
  • "불금 진짜였네"…직장인 금요일엔 9분 일찍 퇴근한다 [데이터클립]
  • 단독 금융위, 감사원 지적에 없어졌던 회계팀 부활 ‘시동’
  • "집 살 사람 없고, 팔 사람만 늘어…하반기 집값 낙폭 커질 것"
  • "한 달 구독료=커피 한 잔 가격이라더니"…구독플레이션에 고객만 '봉' 되나 [이슈크래커]
  • 단독 교육부, 2026학년도 의대 증원은 ‘2000명’ 쐐기…대학에 공문
  • 이어지는 의료대란…의대 교수들 '주 1회 휴진' 돌입 [포토로그]
  • 오늘의 상승종목

  • 04.2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5,559,000
    • +0.29%
    • 이더리움
    • 4,675,000
    • +2.52%
    • 비트코인 캐시
    • 725,500
    • -1.09%
    • 리플
    • 784
    • -0.38%
    • 솔라나
    • 225,900
    • +1.89%
    • 에이다
    • 714
    • -3.9%
    • 이오스
    • 1,240
    • +2.48%
    • 트론
    • 164
    • +1.86%
    • 스텔라루멘
    • 171
    • +1.7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3,000
    • -0.1%
    • 체인링크
    • 22,220
    • +0.36%
    • 샌드박스
    • 713
    • +2.7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