웨이센 CES 2024 혁신상 3년 연속 수상…‘3관왕’

입력 2023-11-16 09:08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글로벌 혁신기업 입증…설립 4년 만에 CES에서 혁신상 8개 받아

(사진제공=웨이센)
(사진제공=웨이센)

웨이센은 2024년 1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IT 전시회 ‘CES 2024’을 앞두고 CES 혁신상 3관왕에 오르는 쾌거를 이루며 차세대 글로벌 혁신기업임을 입증했다고 16일 밝혔다.

미국소비자기술협회(The Consumer Technology Association, CTA)가 16일(현지시간) 발표한 ‘CES 2024’ 혁신상 수상 결과에 따르면 웨이센은 WAYMED Cough PRO(웨이메드 코프 프로), WAYMED Food Allergy(웨이메드 푸드 알레르기)로 3개의 혁신상을 받았다. 인공지능 부문에서 2개, 소프트웨어 및 모바일 앱 부문에서 1개를 각각 수상했다.

이번 수상은 웨이센의 의료 빅데이터 분석 기술에 대한 혁신성을 글로벌에서 인정받았음을 의미한다고 설명했다. 또한, 이번에 수상한 2개 제품은 모두 각 분야 전문 의료진과 공동 연구를 통해 개발된 인공지능 기반 제품으로 의료전문가와 인공지능 전문기업이 함께해 기술적 검증과 함께 임상적으로 유용한 제품을 공동개발하고 이러한 우수한 성과를 일궈냈다는 점에서 의료 산업 내 의미하는 바가 크다고 평가했다.

웨이메드 코프 프로는 3~5번 정도의 기침음만으로 사용자의 호흡기 건강 상태를 확인할 수 있는 인공지능 셀프스크리닝 앱 서비스다. 해당 서비스는 문경민 중앙대병원 호흡기알레르기내과 교수 연구팀 및 전진희 원장(전 연세비앤에이의원)과 공동 연구로 개발됐다. 인공지능 기반으로 사용자의 호흡기 건강 분석하고 남녀노소 누구나 손쉽게 호흡기 건강을 관리할 수 있게 도움을 주고, 입력된 호흡기 데이터를 의료기관과 연계해 원격의료 서비스로 확대할 수 있다는 점에서 혁신성을 인정받아 CES 2023 혁신상 수상에 이어 2년 연속 혁신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이번에 혁신상 2관왕을 수상한 웨이메드 푸드 알레르기는 식품 알레르기가 있는 소아청소년을 위한 인공지능 기반 맞춤형 식품 알레르기 경구면역 디지털 치료제다. 해당 제품은 웨이센의 의료 빅데이터 분석기술 및 인공지능 알고리즘을 활용한 디지털 치료제로 안강모·김지현 삼성서울병원 소아청소년 알레르기호흡기분과 교수 연구팀과 공동 연구한 결과물이다. 소아 환자의 혈액검사 정보로 알레르기 반응 정도를 예측하고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디지털 기술과 쌍방향 소통을 통해 경구면역 요법을 가정에서 안전하고 편리하게 진행할 수 있도록 도움을 준다는 점에서 혁신성을 인정받아 인공지능 부문과 소프트웨어 및 모바일 앱 부문에서 2관왕을 수상했다.

웨이센은 설립 4년 만에 CES 혁신상 3년 연속 수상 및 8개 수상하는 이례적인 기록을 세우고 있다. 웨이센은 2022년 세계 최초 출시한 위·대장 내시경 영상분석 소프트웨어 ‘WAYMED Endo(웨이메드 엔도)’로 글로벌 시장을 노리고 있다. 이번 CES 혁신상 수상 제품 역시 글로벌 시장을 타깃으로 본격적인 비즈니스를 추진할 전망이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살아남아야 한다…최강야구 시즌3, 월요일 야구 부활 [요즘, 이거]
  • 블랙스톤 회장 “AI붐에 데이터센터 급증…전력망 과부하 엄청난 투자 기회”
  • 기후동행카드, 만족하세요? [그래픽뉴스]
  • 단독 출생신고 않고 사라진 부모…영민이는 유령이 됐다 [있지만 없는 무국적 유령아동①]
  • “인천에 이슬람 사원 짓겠다”…땅 문서 공개한 한국인 유튜버
  • 파월 ‘매파 발언’에 우는 비트코인…중동 위기 감소·美 경제 강세에도 약세 [Bit코인]
  • 금리의 폭격, "돈 줄 마를라"전정긍긍...좀비기업 좌불안석 [美 국채 5%의 소환]
  • “자물쇠 풀릴라” 뒷수습 나선 쿠팡…1400만 충성고객의 선택은? [이슈크래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3,840,000
    • +0%
    • 이더리움
    • 4,557,000
    • -0.65%
    • 비트코인 캐시
    • 701,500
    • -2.84%
    • 리플
    • 731
    • -0.14%
    • 솔라나
    • 203,100
    • +1.96%
    • 에이다
    • 671
    • -2.47%
    • 이오스
    • 1,100
    • -0.99%
    • 트론
    • 168
    • +1.2%
    • 스텔라루멘
    • 160
    • -0.62%
    • 비트코인에스브이
    • 97,850
    • -0.86%
    • 체인링크
    • 19,810
    • -0.95%
    • 샌드박스
    • 637
    • -0.9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