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출, 1년 연속 마이너스…정부 "수출 플러스 전환 변곡점"[종합]

입력 2023-10-01 10:36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산업부, 9월 수출입 동향 발표…수출 4.4% 감소
수입, 원유·가스·석탄 등 에너지 수입 줄며 16.5% 감소
무역수지 37억 달러 흑자…4개월 연속 흑자 흐름

▲부산항 신선대부두에 수출입 화물이  쌓여 있다. (연합뉴스)
▲부산항 신선대부두에 수출입 화물이 쌓여 있다. (연합뉴스)

한국 수출이 1년 연속 마이너스 행진을 기록했다. 다만, 에너지·원자재 가격이 내린 데 따른 영향으로 수입이 크게 줄어 무역수지는 6월부터 4개월 연속 흑자를 이어갔다. 정부는 한국 수출이 개선 흐름을 이어가고 있다며 플러스 전환의 변곡점에 있다고 강조했다.

산업통상자원부가 1일 발표한 '9월 수출입 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수출액은 전년 동월 대비 4.4% 감소한 546억6000만 달러를 기록했다.

수출은 지난해 10월부터 12개월 연속 감소세다. 이는 2018년 12월부터 2020년 1월까지 14개월 연속 감소를 기록한 이후 가장 긴 연속 수출 감소다.

다만, 지난달의 경우 지난해 10월 이후 가장 낮은 수출 감소율을 기록하며, 2개월 연속 한 자릿수 감소율을 이어갔다. 특히 조업일수를 고려한 일평균 수출 또한 26억 달러로 작년 10월 이후 최고 실적을 보였다.

수출물량은 수출액 감소에도 전년보다 0.3% 증가했다.

▲월별 수출증감률 추이(%)  (자료제공=산업통상자원부)
▲월별 수출증감률 추이(%) (자료제공=산업통상자원부)

품목별 수출로 보면 우리나라 최대 주력 품목인 반도체 수출은 작년 10월 이후 최고 실적인 99억 달러를 기록, 1분기 저점 이후 수출 회복 흐름을 이어 나갔다. 감소율은 올해 최저 수준인 -13.6%를 보였다.

산업부 관계자는 "메모리 감산 효과 가시화, 현물가격 반등, DDR5・HBM 등 고성능 제품 수요 확대 등에 따라 수급 상황은 점진적으로 개선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15개월 연속 수출 증가를 기록한 자동차(+10%)를 포함, 일반기계(+10%), 선박(+15%), 철강(+7%), 디스플레이(+4%), 가전(+8%) 등 6개 주력 품목의 수출도 전년 대비 증가했다.

석유제품(-7%)・석유화학(-6%) 등의 수출 감소율도 한 자릿수를 기록하며 두 자릿수 감소율을 보인 8월 대비 개선됐다.

9월 대(對)중국 수출은 올해 최고 실적인 110억 달러를 기록, 2개월 연속 100억 달러 이상을 기록했다

미국(+9%)과 유럽연합(+7%) 수출은 자동차・일반기계의 양호한 수출실적을 바탕으로 역대 9월 실적 중 1위를 기록하며 2개월 연속 증가세를 이어갔다.

올해 들어 두 자릿수 감소율을 기록하던 대아세안 수출은 일반기계・석유화학・철강 등 주요 품목의 수출 증가에 따라 감소율이 한 자릿수(-8%)로 개선됐으며, 아세안 수출의 52%를 차지하는 베트남의 경우 2개월 연속 수출 플러스(+3%)를 보였다.

지난달 수입액은 전년 동월 대비 16.5% 줄어든 509억6000만 달러로 집계됐다.

수입 감소는 원유(-16%), 가스(-63%), 석탄(-37%) 등 에너지 수입이 줄어든 영향이 컸다. 에너지 외에도 반도체, 반도체 장비 등의 수입이 감소세를 이어갔다.

▲2021년 9월 이후 월별 수지(억 달러) (자료제공=산업통상자원부)
▲2021년 9월 이후 월별 수지(억 달러) (자료제공=산업통상자원부)

9월 무역수지는 최근 2년 내 최대 흑자 규모인 37억 달러를 기록했다. 무역수지는 6월 이후 4개월 연속 흑자다.

방문규 산업부 장관은 "수출이 세계적 고금리 기조, 중국의 경기둔화, 공급망 재편 등 여전히 녹록지 않은 대외여건 속에서도 개선 흐름을 이어 나가고 있다”라며 "4개월 연속 무역수지 흑자, 지난해 10월 이후 가장 낮은 수출 감소율과 반도체 수출 최대실적, 올해 최고 수준의 대중국 수출 등 수출 플러스 전환의 변곡점에 있다"고 평가했다.

산업부는 수출 플러스 조기 전환을 위해 '수출현장 방문단’을 중심으로 전국 각지의 수출현장을 찾아 수출기업의 애로를 해결하는 한편, 민관합동 수출확대 대책회의를 통해 이달 초 단기 수출확대 프로젝트를 발표할 예정이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여의도4PM' 구독하고 스타벅스 커피 받자!…유튜브 구독 이벤트
  • 디에이치 퍼스티어 아이파크 줍줍, 부부 ‘동시 신청’도 가능…“동시 당첨 땐 무효”
  • 아직도 전기차 투자해?…판타스틱4ㆍAI 5 시대가 왔다 [이슈크래커]
  • 항일 퇴마? 오컬트의 진수?…영화 ‘파묘’를 보는 두 가지 시선 [이슈크래커]
  • [찐코노미] 2차전지 '이때'까지 바닥 다진다…전기차 전망 분석
  • ‘가성비’ 최고 여행지는 일본…최악은? [그래픽뉴스]
  • ‘불장’ 주도하는 이더리움…유니스왑은 주말새 50% 급등 [Bit코인]
  • ‘파죽지세’ 일본 닛케이지수, 장중 또 신고점 경신…3만9300선 돌파
  • 오늘의 상승종목

  • 02.2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3,082,000
    • +2.82%
    • 이더리움
    • 4,316,000
    • +2.4%
    • 비트코인 캐시
    • 371,400
    • +0.43%
    • 리플
    • 753
    • +0.4%
    • 솔라나
    • 148,700
    • +4.5%
    • 에이다
    • 832
    • +2.97%
    • 이오스
    • 1,102
    • +0.64%
    • 트론
    • 190
    • +0.53%
    • 스텔라루멘
    • 161
    • +0.6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6,900
    • +3.09%
    • 체인링크
    • 26,140
    • +2.11%
    • 샌드박스
    • 741
    • +4.2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