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씨엠생명과학, 줄기세포배양액 함유 스킨케어 이즈블랑과 日 독점 판권 계약 체결

입력 2023-09-12 10:48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에스씨엠생명과학이 자사의 스킨케어 브랜드 ‘iroro nuvon’에 대해 메디컬ㆍ드럭스토어 유통 전문 업체 이즈블랑과 일본 시장에 대한 독점적 공급ㆍ유통 계약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 자료 = 에스씨엠생명과학)
▲에스씨엠생명과학이 자사의 스킨케어 브랜드 ‘iroro nuvon’에 대해 메디컬ㆍ드럭스토어 유통 전문 업체 이즈블랑과 일본 시장에 대한 독점적 공급ㆍ유통 계약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 자료 = 에스씨엠생명과학)

에스씨엠생명과학이 자사의 스킨케어 브랜드 ‘iroro nuvon’에 대해 메디컬ㆍ드럭스토어 유통 전문 업체 이즈블랑과 일본 시장에 대한 독점적 공급ㆍ유통 계약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iroro nuvon’ 스킨케어 5종은 인체골수줄기세포 배양액과 식물줄기세포를 기반으로 science와 nature 조화의 콘셉트로 개발됐다. 특히 모든 제품에 인체골수줄기세포 배양액 20만ppm~30만pp과 시카 엑소좀, 시카잎수 등 다량의 식물추출물이 함유돼 있다.

각 제품에 대해 한국피부과학연구원을 통해 △리프팅 효과 △주름(굵은 주름, 잔주름) 깊이 개선 효과 △광채 지속 효과(1회 사용 시 33시간) △피부결, 거친피부, 피부치밀도 등 개선 효과 △균일한 피부톤업 효과에 대한 인체적용시험을 완료하고 효능을 확인했다.

회사 관계자는 “iroro nuvon 스킨케어에는 고농도 단백질과 다량의 성장인자 발현으로 피부 재생에 도움을 주는 인체골수줄기세포 배양액이 적용돼있다”며 “이를 배양하는 배양법 휴먼배지배양특허공법(hPL)에 대해 일본 특허 등록을 이미 완료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줄기세포에 대해 유연한 인식을 가지고 있는 일본에서 시장을 확대하는 데 긍정적 영향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에스씨엠생명과학은 추가 제조업제개발생산(ODM) 계약으로 이즈블랑에서 출시를 앞두고 있는 스킨부스터 제품도 일본 현지 병원의 니들RF고주파 미용시술 장비와 연계돼 사용될 예정이다.

이번 계약을 체결한 이즈블랑은 현지 성형외과와의 메디컬 유통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의약품, 의료기기, 화장품, 헤어제품 등의 무역, 유통에 주력하는 회사로, 일본 매출 2위 드럭스토어 '츠루하'를 비롯해 파루시스템(pal*system), 세븐일레븐(7-eleven) 등과 유통 계약을 맺는 등 MCN(Multi Channel Networks) 마케팅을 통해 시장을 확대하고 있다.

에스씨엠생명과학 관계자는 “앞서 말레이시아 국영제약사 Duopharma Biotech사와의 헤어케어 제품 수출 계약을 체결하고, 연이어 스킨케어 제품에 대해 런칭 이전에 일본 시장 공급 계약까지 체결한 것으로 큰 의미가 있다”며 “이와 더불어 동남아 지역 국가와도 공급 계약 협상을 진행 중으로, 앞으로 더마코스메틱 사업을 통해 글로벌 시장을 확대하는 데 더욱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에스씨엠생명과학은 더마코스메틱 사업 부문을 통해 헤어케어 브랜드 ’iroro dearscalp’와 스킨케어 브랜드 iroro nuvon’을 운영하고 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김진경·김승규 결혼식…손흥민·김민재·황희찬 등 국가대표 총출동
  • 푸바오 신랑감 후보…옆집오빠 허허 vs 거지왕자 위안멍 [해시태그]
  • 단독 용역업체가 수익금 관리?…한국콘텐츠진흥원 '부외현금' 관행 적발
  • 게임 맛집 슈퍼셀의 야심작 '스쿼드 버스터즈'…"간단한데 맛있다"[mG픽]
  • 의료 파업, 국민 77.3%가 반대…"원인은 의사 기득권 지키기" [데이터클립]
  • 야수 전원 출전한 '최강야구'…대구고 2차전 콜드승 쾌거
  • 연돈볼카츠 점주들 "월 3000만 원 예상 매출 허위" vs 더본코리아 "사실과 달라"
  • 단독 “호봉제 폐지”…현대차, 연구·일반직 임금체계 개편 재추진
  • 오늘의 상승종목

  • 06.1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1,600,000
    • -0.61%
    • 이더리움
    • 4,780,000
    • -3.45%
    • 비트코인 캐시
    • 535,500
    • -8.46%
    • 리플
    • 693
    • -2.12%
    • 솔라나
    • 191,300
    • -5.16%
    • 에이다
    • 523
    • -7.92%
    • 이오스
    • 777
    • -11.4%
    • 트론
    • 162
    • -1.22%
    • 스텔라루멘
    • 127
    • -7.97%
    • 비트코인에스브이
    • 60,300
    • -9.53%
    • 체인링크
    • 18,970
    • -5.67%
    • 샌드박스
    • 436
    • -11.3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