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트윈 구축에 3.8조 투입”…제7차 국가공간정보정책 기본계획 발표

입력 2023-06-22 11:0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국가공간정보 디지털트윈 체계 개념도. (자료제공=국토교통부)
▲국가공간정보 디지털트윈 체계 개념도. (자료제공=국토교통부)

국토교통부는 향후 5년간의 국가공간정보 정책 추진방향을 제시하는 ‘제7차 국가공간정보정책 기본계획(2023~2027)’을 확정했다고 22일 밝혔다.

‘국가공간정보정책 기본계획’은 국가공간정보기본법에 따라 수립되는 공간정보 분야의 최상위 법정계획이다. 전문 연구기관(국토연구원)의 연구용역을 통해 전문가와 종사자 등 다양한 의견수렴을 거쳤다. 지난해 12월 공청회와 관계부처 협의, 국가공간정보위원회 심의를 거쳐 최종 확정됐다.

공간정보는 자율차, 무인이동체, 배달로봇 등 미래 사회에 획기적인 변화를 가져올 혁신기술 실현의 기반이 되는 디지털 인프라로, 디지털트윈, 메타버스 등 신기술 분야에서 광범위하게 활용되고 있다.

이에, 제7차 기본계획에서는 공간정보를 기반으로 한 융복합 산업을 활성화하고 디지털플랫폼 정부 실현을 지원하기 위해 ‘모든 데이터가 연결된 디지털 대한민국 실현’을 비전으로 4대 추진전략 및 12개 추진과제를 도출했다.

아울러 국가 차원의 디지털트윈 체계 구축을 통한 데이터의 연계․활용 기반 마련을 위해 여러 부처‧기관간 협업을 강화하고, 관련 인재양성 및 기술개발 등 투자를 확대한다. 디지털트윈에 대한 표준 및 가이드라인도 마련해 효율적인 디지털트윈 구축과 활용을 지원할 계획이다.

박건수 국토부 국토정보정책관은 “이번 제7차 국가공간정보정책 기본계획 수립을 계기로 2027년까지 약 3조7700억 원을 투입해 위치기반 융복합 산업이 활성화되고 공간정보 분야의 국제경쟁력도 강화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여의도4PM' 구독하고 스타벅스 커피 받자!…유튜브 구독 이벤트
  • ‘2024 정월대보름’ 꼭 먹어야 할 음식·월출 시간·달맞이 명소 총 정리 [인포그래픽]
  • 공부하고 보는 영화?…‘듄2’ 이것만은 알고 가자 [이슈크래커]
  • ‘백만엔걸 스즈코’ 통해 살펴보는 ‘프리터족’ 전성시대 [오코노미]
  • NASA "미국 민간 탐사선, 반세기만에 첫 달 착륙 성공"
  • 엔비디아 ‘어닝서프라이즈’…하루 16.40% 폭등하며 시총 368조 증가
  • ‘전공의 응원 이벤트’ 등장…“의사 선생님들 응원합니다”
  • 박수홍, "난임 원인은 나…살아남은 정자 몇 없어" 뜻밖의 고백
  • 오늘의 상승종목

  • 02.23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0,829,000
    • -0.44%
    • 이더리움
    • 4,103,000
    • +0.17%
    • 비트코인 캐시
    • 371,100
    • +0.68%
    • 리플
    • 754
    • +0.94%
    • 솔라나
    • 141,800
    • -0.21%
    • 에이다
    • 818
    • +0.62%
    • 이오스
    • 1,125
    • +4.94%
    • 트론
    • 191
    • -1.04%
    • 스텔라루멘
    • 162
    • +1.8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4,000
    • -0.1%
    • 체인링크
    • 25,390
    • +1.52%
    • 샌드박스
    • 720
    • +4.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