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 할인' 서울사랑상품권 1000억 추가 발행

입력 2022-11-27 11:15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25개 자치구 어디서나 사용 가능한 '광역 서울사랑상품권'이 추가 발행된다.

서울시는 12월 6일 오전 10시부터 7% 할인된 금액으로 1000억원 규모의 ‘광역서울사랑상품권’을 발행한다고 27일 밝혔다.

상품권 구매는 서울페이플러스(서울pay+)를 포함한 5개 앱(서울Pay+, 신한SOL, 티머니페이, 머니트리, 신한pLay)에서 1인당 월 40만 원까지 가능하다. 보유액은 1인 100만 원까지다.

동시 접속자가 몰리는 현상을 막기 위해 출생년도(주민등록번호 둘째자리)에 따라 '홀수'는 오전 10시~오후 2시, '짝수'는 오후 2시~오후 6시에 상품권을 구매할 수 있다. 발행금액은 오전‧오후 각 500억 원씩 총 1000억원 이다.

오후 6시 이후에는 판매 가능 금액이 남아 있다면 홀‧짝수에 관계없이 누구나 구매 가능하다.

광역상품권은 구매일로부터 5년 이내 사용할 수 있고, 상품권 금액의 60% 이상 사용시엔 잔액을 환불받을 수 있다. 선물하기는 보유한도 내에서 자유롭게 가능하다.

발행 당일인 6일에는 안정적인 시스템 운영을 위해 서울페이플러스 '가맹점 찾기'는 발행 30분 전부터 2시간 동안(오전 9시30분~11시30분, 오후 1시30분~3시30분), '상품권 선물하기'는 발행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일시 중단한다.

서울시는 "빠르고 편리하게 상품권을 구매할 수 있도록 적어도 상품권 발행 전 일까지는 미리 서울페이플러스에서 회원가입해 달라"고 당부했다.

시는 29일 오전 10시에 종로·중·성동·광진·성북 ‘서울사랑상품권’을 총 358억 원 규모로 발행한다. 할인율은 10%며, 구매 한도는 1인당 월 70만 원, 총 200만 원까지 보유할 수 있다.

광역상품권과 동일하게 서울페이플러스 등 5개 앱에서 구매 가능하며, 홀·짝제없이 오전 10시부터 누구나 구매할 수 있다.

강남태 서울시 소상공인담당관은 "지역 제한 없이 서울 전 지역에서 사용할 수 있는 광역상품권 발행이 골목과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고 시민의 가계지출 부담을 줄이는데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주도권을 잡아라” AI 무한경쟁 시대…구글 ‘바드’ vs MS ‘빙’ 비교해봤더니
  • ‘이모 교수’ 김남국, 이번엔 ‘오스트리아’를 ‘호주’로 혼동
  • “400만 봅니다”…‘더 퍼스트 슬램덩크’ 배급담당자는 여전히 자신 있다
  • 뉴진스 그램, 6분 만에 완판 후 ‘되팔이’ 성행…웃돈만 200만 원
  • 한동훈 “민주당, 청담동 술자리 의혹 사과해야” [영상]
  • "이자 무서워요" 지난달 가계대출 8조 '↓'…주담대 통계 이래 첫 감소
  • 송혜교, 임지연 머리채 잡았다…‘더 글로리’ 파트2 포스터·예고편 공개
  • 미국發 AI 챗봇 강타…“韓, AI 후진국…상급개발자 비중 2%도 안돼"
  • 오늘의 상승종목

  • 02.0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9,028,000
    • -1.39%
    • 이더리움
    • 2,088,000
    • -1.79%
    • 비트코인 캐시
    • 166,700
    • -2.63%
    • 리플
    • 501.7
    • -1.41%
    • 솔라나
    • 29,230
    • -2.53%
    • 에이다
    • 496.2
    • -1.86%
    • 이오스
    • 1,369
    • -2.35%
    • 트론
    • 83.3
    • +0.13%
    • 스텔라루멘
    • 114.5
    • -1.72%
    • 비트코인에스브이
    • 53,900
    • -1.46%
    • 체인링크
    • 9,590
    • +4.98%
    • 샌드박스
    • 1,047
    • -8.4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