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희, 2년 만에 둘째 임신…안면마비·대상포진 딛고 전한 경사

입력 2022-10-07 08:51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출처=최희 인스타그램)
▲(출처=최희 인스타그램)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최희가 둘째 임신 소식을 전했다.

최희는 6일 인스타그램에 초음파 사진을 게재하며 “조금 쑥스럽지만 또 한 명의 아기 천사가 찾아왔다. 이제 안정기가 되어 글을 쓰게 됐다”고 알렸다.

그는 “둘째 고민이 정말 많았는데, 최근 건강상 이슈도 있었고 또 제가 두 아이에게 좋은 엄마가 될 수 있을지 고민도 했다”며 “아이는 정말 축복이라는 걸 복이를 키우며 조금씩 배우고 있고 이 세상에 형제가 있다는 것이 참으로 든든한 일이라는 걸, 복이에게도 둘째에게도 알게 해주고 싶었다”고 밝혔다.

이어 “솔직히 저는 첫째 때 임신, 출산, 육아 과정이 항상 밝고 즐거운 것만은 아니었다”며 “우울해지기도 하고 무기력해지기도 하고, 무언가 나를 잃는 느낌이 속상하기도 했다. 다른 임신한 분들 보면 너무 즐겁고 행복한 것 같은데 나는 이 과정을 즐기지 못한 것 같아 아이한테도 미안하고 괜히 나 스스로가 싫어 서러웠다”고 고충을 토로하기도 했다.

그러면서 “저 내년이면 두 아이의 엄마가 된다”며 “그만큼 인생의 책임감도 더 가지고 살아야겠다. 더 강하고 씩씩한 제가 될 수 있는 또 한 번의 소중한 시간이라 여기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최희는 2010년 KBS N 스포츠 아나운서로 데뷔, 2013년 프리랜서로 전향했다.

2020년 4월 연상의 비연예인 남편과 결혼해 같은 해 11월 딸을 출산했다. 이후 개인 유튜브 채널과 방송 등을 통해 근황을 활발히 전하고 있다. 지난 6월에는 대상포진 후유증으로 안면마비 증상을 겪으면서 방송을 일시 중단하기도 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단독 ‘미아리 텍사스촌’ 사라진다…신월곡1구역 관리처분인가에 속도↑
  • 화물연대 이어 내달 2일 철도노조 파업…국토부, 비상수송대책 추진
  • 위기 때마다 등장하는 정의선 정공법…우회전략 대신 ‘美 IRA’ 정면 돌파
  • “14억 인구 중 단 11명이 없어서”...중국, 월드컵 출전도 관전도 '록다운'
  • 단독 “두부 가격 또 오른다”… 풀무원 두부·발효유 등 내달 1일 가격 인상
  • 츄, 소속사와 진실 공방 가열…“폭언·갑질 증거 공개” vs “부끄러운 일 한 적 없어”
  • 내일부터 한파…서울시, 수도계량기 '동파 주의' 발령
  • ‘부상 투혼’ 김민재, 가나전 종료 후 도핑검사 받았다
  • 오늘의 상승종목

  • 11.2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2,546,000
    • +0.76%
    • 이더리움
    • 1,659,000
    • +2.79%
    • 비트코인 캐시
    • 152,800
    • +2.28%
    • 리플
    • 537.1
    • +2.03%
    • 솔라나
    • 18,600
    • -0.05%
    • 에이다
    • 425.4
    • +1.17%
    • 이오스
    • 1,254
    • +1.37%
    • 트론
    • 73.72
    • +1.44%
    • 스텔라루멘
    • 121
    • +1.42%
    • 비트코인에스브이
    • 57,700
    • +7.15%
    • 체인링크
    • 10,120
    • +7.66%
    • 샌드박스
    • 776.1
    • +2.6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