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배달앱 '제로배달 유니온' 출범 2년…가맹점 2배·매출 6배 ↑

입력 2022-09-21 11:15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이미지투데이)
(이미지투데이)

서울시가 주도하는 공공배달서비스 ‘제로배달 유니온’이 출범 2년 만에 연간 총 매출이 6배 늘어나고 가맹점 수도 2배가량 증가한 성과를 냈다고 21일 밝혔다.

제로배달 유니온은 민간 배달앱의 높은 중개수수료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시 주도로 만든 민관협력방식 배달서비스다. 기존 운영 중인 민간배달앱을 별도의 구축 및 운영비용 없이 모아 놓은 형태다.

현재 ‘제로배달 유니온’ 소속 배달앱은 음식배달 4곳(위메프오·땡겨요·먹깨비·소문난샵)와 전통시장·마트 3곳(놀러와요시장·맘마먹자·로마켓)등 총 7개다.

▲제로배달 유니온 실적 관련 자료. (자료제공=서울시)
▲제로배달 유니온 실적 관련 자료. (자료제공=서울시)

지난 2년간 제로배달 유니온의 성과를 살펴보면, 출범 초기와 비교해 연간 총 매출은 6배나 늘어났고 가맹점 수도 1.8배 이상 증가했다.

매출액은 2020년 57억9800만 원에서 올해 8월 기준 343억6000만 원으로 약 6배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가맹점도 2020년 3만592개에서 올해 8월 기준 5만6712곳으로 1.8배 이상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시는 제로배달 유니온 2주년을 기념해 페이백 이벤트를 29일부터 실시한다. 제로배달 유니온에서 서울사랑상품권 1만 원 이상 결제 시 2000원, 2만 원 이상 결제 시 4000원 상당의 e서울사랑상품권을 지급하는 방식이다.

한영희 서울시 노동·공정·상생정책관은 “소상공인 수수료 부담은 덜어주고, 소비자는 서울사랑상품권 결제 등으로 할인 혜택을 누릴 수 있는 제로배달 유니온이 더 활성화될 수 있도록 다양한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정이’, ‘더 글로리’ 제치고 콘텐츠 랭킹 1위…2위는 ‘일타 스캔들’
  • 송중기, 결혼+임신 겹경사…“케이티와 오늘 혼인신고“
  • 부동산 한파에 이사도 '뚝'…작년 인구이동 48년 만에 '최저'
  • ‘일타 스캔들’ 전도연·정경호, 비밀과외 발각 위기…시청률 11% 자체 최고 ‘수직상승’
  • [Bit코인] 솔라나, FTX 연관성 없다는 재단 주장에 급등…“1월 BTC 반등, 미국 기관이 주도”
  • 김의겸 “대통령실 고발 쌍수 환영…김건희 특검하자”
  • 안철수, 발바닥 허옇게 드러난 양말 신는 이유…“아껴서 1500억 기부”
  • 택시비도 오른다…2월부터 기본료 1000원 인상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9,655,000
    • +1.44%
    • 이더리움
    • 2,045,000
    • +1.79%
    • 비트코인 캐시
    • 170,000
    • -0.64%
    • 리플
    • 514.9
    • -0.41%
    • 솔라나
    • 31,940
    • +5.37%
    • 에이다
    • 489.6
    • +0.64%
    • 이오스
    • 1,386
    • -0.22%
    • 트론
    • 79.27
    • -0.61%
    • 스텔라루멘
    • 117.1
    • +0.17%
    • 비트코인에스브이
    • 54,700
    • -1.08%
    • 체인링크
    • 9,150
    • -1.08%
    • 샌드박스
    • 983
    • +5.4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