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미화, 전남편 명예훼손으로 고소…“혼외자 주장 사실 아냐”

입력 2022-08-17 17:44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뉴시스)
▲(뉴시스)

방송인 김미화(58)가 전남편을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한 사실이 뒤늦게 전해졌다.

김미화는 지난해 5월 전남편 A 씨를 명예훼손 혐의로 형사 고소했다. 2억 원대 민사 소송도 진행 중이다.

김미화는 17일 한 매체를 통해 “2억 원대 민사 소송은 현재 진행 중이고, 형사 소송은 지난해 겨울께 기소돼 검찰로 넘어갔다”며 “내일(18일) 동부지법에서 검찰 구형을 앞두고 있다”고 밝혔다.

A 씨는 지난해 한 유튜브 채널에 출연해 김미화의 혼외자 의혹을 제기했다. A 씨는 “김미화가 30여 년 전 대학을 다니며 알게 된 현재 남편과 외도해 아이를 가진 뒤 낙태했다”고 주장했고, 김미화는 사실이 아니라고 반박하며 법적 대응에 나섰다. A 씨는 당시 정관수술을 해 자신의 아이일 수 없다고 반박 의견을 제출하며 대립하고 있다. 현재 법원은 검찰 기소 사실에 더해 김미화의 주장과 전남편의 추가 자료를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김미화는 2004년 A 씨에게 상습적인 폭행을 당했다며 이혼소송을 제기했고, 이듬해 협의 이혼했다. 하지만 A 씨는 2018년 김미화가 ‘과거 결혼생활이 불행했다’는 등의 언급으로 사실을 왜곡해 명예를 훼손했다고 주장하며 김미화를 상대로 1억 3000만 원 상당의 위자료 등을 청구하는 민사소송을 냈다. 김미화 역시 맞소송을 제기했지만, 두 소송 모두 ‘명예훼손에 해당하지 않는다’라는 이유로 기각됐다.

한편 김미화는 2007년 대학교 교수와 재혼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한국인' 매일 157명 줄어든다...하루 870명 죽고 713명 출생
  • 남성 자살률 여성 2배...극단 선택 이유는 '돈'
  • 7292억 쏟아붓는 울릉공항, 뜰 비행기 없는데 밀어부치는 국토부
  • [영상] 주호영 “尹 해외 순방 자막 사건, 야당의 악의적 프레임”
  • [이슈크래커] 김장철 앞두고 ‘반값 절임배추’ 등장…김치플레이션 잡을까
  • 물가 1%P 오르면 취업자 14만 명 감소…고물가에 일자리도 증발
  • “노을 명당에서 음악 감상하세요”…내달 13~16일 노들섬에서 ‘서울뮤직페스티벌’
  • 편의점서 ‘금(金)’도 판다…GS리테일 ‘금 자판기’ 설치
  • 오늘의 상승종목

  • 09.2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7,446,000
    • -0.08%
    • 이더리움
    • 1,900,000
    • -0.37%
    • 비트코인 캐시
    • 163,300
    • -2.04%
    • 리플
    • 642
    • -6.26%
    • 위믹스
    • 2,557
    • +2.81%
    • 에이다
    • 635.8
    • -0.49%
    • 이오스
    • 1,651
    • -1.26%
    • 트론
    • 85.23
    • -0.42%
    • 스텔라루멘
    • 159.4
    • -2.69%
    • 비트코인에스브이
    • 71,550
    • -3.83%
    • 체인링크
    • 11,170
    • -0.71%
    • 샌드박스
    • 1,211
    • -1.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