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대통령, 추석 앞두고 '민생안정대책' 발표…"1년 전 물가로"

입력 2022-08-11 11:3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5번째 비상경제민생회의
양재동 하나로마트서 물가 점검
"추석 만큼은 어려운 분들 소회감 느끼지 않도록"

▲윤석열 대통령이 11일 서울 서초구 양재동 하나로마트 양재점에서 채소 물가 상황을 점검하고 있다 (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이 11일 서울 서초구 양재동 하나로마트 양재점에서 채소 물가 상황을 점검하고 있다 (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이 11일 추석을 한달 가량 앞두고 "추석 만큼은 어려운 분들이 소회감 느끼지 않도록 정부가 최선을 다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전 양재동 하나로마트를 방문해 5번째 비상경제민생회의 주재하고 "미리 명절 준비를 해야 하는데 고물가와 집중호우 피해로 민생이 그 어느 때보다도 어렵다"고 이같이 밝히며 '추석 민생안정대책'을 발표했다.

이번 대책은 △물가 △민생 △방역 △편의 △안전 등 5가지 분야로 나눠 코로나19 방역기조 하에 물가 안정, 피해 복구 등 서민・취약계층 부담 경감에 역점을 뒀다.

윤 대통령은 "신속한 일상 회복을 위한 수해 복구에 전념해야 한다. 피해가 큰 지역에 대해 피해 보상, 이재민·소상공인 지원 등 모든 행정력을 동원해 추석 전에 마무리 지어야 한다"며 "관련 부처, 지자체는 2차 피해가 절대 발생하지 않도록 만전을 기해 주시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신속한 물가 안정도 강조했다. 정부는 특히 추석기간 중 돼지고기, 계란, 사과 등 20대 성수품 평균가격을 1년 전 수준으로 내리른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윤 대통령은 "국민들께서 피부로 느낄 수 있도록 명절 장바구니 물가를 잡아야 할 것"이라며 "고물가로 어려운 상황이지만 명절 기간 장보기 부담을 조금이나마 덜 수 있도록 역대 최대 규모의 추석 성수품을 공급하고 정부도 할인 쿠폰 등 지원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이번 호우 피해로 농산물 가격 불안이 발생하지 않도록 침수 복구, 병충해 예방에도 각별히 신경써야 한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명절을 앞두고 취약계층 생활 안정에 더 큰 관심을 가져야 한다"며 "특히 결식, 독거(노인), 장애 등으로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무료급식 지원, 도시락 등 대체수단 마련도 철저히 준비해달라"고 당부했다.

중소기업, 소상공인에 대한 지원도 언급했다. 윤 대통령은 "명절 자금을 신속히 공급해 근로자의 임금 지급이 제때 이뤄질 수 있도록 해야 한다"며 "경제단체와 정부가 협력해 임금 체불을 방지하고 하도급 대금이 조기에 지급될 수 있도록 힘써달라"고 했다.

코로나19 재확산에 따른 방역 강화도 재차 강조했다. 윤 대통령은 "안전한 명절이 될 수 있도록 방역과 의료 대응 체계를 촘촘히 마련하겠다"며 "산재, 화재, 전기가스, 교통 분야 등을 중심으로 전면적인 특별 안전 관리를 실시하고 비상대응 체제도 완비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그러면서 "국민 안전에 대해서는 국가가 끝까지 무한 책임을 진다는 자세로 긴장을 늦춰서는 안 된다"고 했다.

회의 후 윤 대통령은 농협 하나로마트의 추석 성수품 판매 현장을 방문해 축산물, 과일, 채소 등의 수급 상황과 가격 동향을 점검하고 소비자와 생산자, 판매직원들의 의견을 청취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삼성 ‘안정 속 혁신’ 인사 단행할 듯…재계 미래 준비 가속
  • 尹, 화물연대 관계장관대책회의 주재…“정유·철강 업무개시명령”
  • 정부 ‘강대강’ 조치 제동 걸릴까…국제노동기구, 긴급개입 개시할 듯
  • 한국서 히잡 미착용 이란 女 선수, 결국 자택 강제 철거당해…“정의는 어디에”
  • ‘서해 공무원’ 거듭 목소리 내는 文 “서훈은 신뢰의 자산…최고의 북한 전문가”
  • 내년 車보험료 1%대 인하…실손보험료는 10%대 인상
  • 30·40대 신흥부자 8만 명 육박…“주식 투자로 돈 불려”
  • 카타르 월드컵서 한국-우르과이전 가장 시끄러운 경기…소음측정 131데시벨
  • 오늘의 상승종목

  • 12.0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2,835,000
    • +0.29%
    • 이더리움
    • 1,690,000
    • -0.94%
    • 비트코인 캐시
    • 148,700
    • -0.4%
    • 리플
    • 523.4
    • -0.3%
    • 솔라나
    • 18,050
    • -0.5%
    • 에이다
    • 429.1
    • -0.92%
    • 이오스
    • 1,244
    • -0.96%
    • 트론
    • 71.47
    • -1.49%
    • 스텔라루멘
    • 116.5
    • -0.77%
    • 비트코인에스브이
    • 56,650
    • +0.89%
    • 체인링크
    • 9,845
    • -1.35%
    • 샌드박스
    • 780.8
    • -1.7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