쏘카, 공모가 기존보다 40% 낮춘 2만8000원에 확정

입력 2022-08-09 17:48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박재욱 쏘카 대표가 3일 서울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기업공개(IPO) 기자간담회에 참석했다.  (출처=쏘카)
▲박재욱 쏘카 대표가 3일 서울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기업공개(IPO) 기자간담회에 참석했다. (출처=쏘카)

쏘카의 공모가는 결국 2만 원대로 확정됐다.

9일 쏘카는 공모가로 2만8000원으로 확정했다고 9일 공시했다. 이는 기존 희망 공모가 상단보다 40%가량 낮은 수치다.

공모물량은 364만 주로 최종 확정됐다. 전량 신주 발행으로 진행된 이번 공모의 유입 자금은 총 1019억2000만 원이다.

쏘카는 "지난 4~5일 진행된 수요예측 결과와 시장 상황 등을 고려했다"고 설명했다.

쏘카는 유입되는 공모 자금을 활용해 모빌리티 밸류체인 내 업체들과의 인수ㆍ합병(M&A), 지분투자를 단행하며 사업 영역을 다각화한다는 전략이다. 카셰어링은 물론 전기자전거, 공유 주차 플랫폼, KTX와 숙박 등의 예약이 가능한 ‘슈퍼앱’ 역량을 강화해 이동의 시작부터 마지막 단계를 모두 아우르는 총체적 모빌리티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쏘카 일반 공모청약은 총 공모주식 수의 25%인 91만 주를 대상으로 오는 10일부터 11일까지 진행된다. 상장 대표 주관사는 미래에셋증권, 공동주관사는 삼성증권이며, 인수회사는 유안타증권이다.

박재욱 쏘카 대표는 “투자자들의 목소리를 경청하고 반영하여 최대한 투자자 친화적으로 공모구조를 결정했다"며 “쏘카 상장에 많은 관심을 가져준 기관 투자자분들께 감사드리며 오는 10일부터 시작되는 공모주 청약에서도 일반투자자 여러분들의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힙한 것들끼리 뭉쳤다”…마르지엘라 품은 ‘갤럭시 Z 플립4’ 모습은?
  • 광고주도 감동한 츄 인성…“폭언·갑질 상상할 수 없어, 늘 밝고 친절”
  • 맥도날드 또 이물질 사고…기생충 이어 이번엔 모기
  • 이번 주 국내 출시된다는 애플페이, 삼성페이 독주 제동 걸까
  • “축구하지 말라고 전해”…태극전사 여자친구 SNS에도 악플 테러
  • 홍상수·김민희, 뜻밖의 목격담 화제…“김민희가 운전하더라, 어이없어”
  • 강남 아파트 3.3㎡당 평균 매매가 9000만 원…강북 3배
  • 원스피리츠, 내일 ‘원소주 클래식’ 온라인몰 출시·판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2,850,000
    • +1.37%
    • 이더리움
    • 1,714,000
    • +3.19%
    • 비트코인 캐시
    • 152,400
    • -0.52%
    • 리플
    • 542.4
    • +1.23%
    • 솔라나
    • 18,600
    • -0.59%
    • 에이다
    • 426.7
    • +0.31%
    • 이오스
    • 1,273
    • +1.52%
    • 트론
    • 73.5
    • -0.28%
    • 스텔라루멘
    • 120.9
    • -0.33%
    • 비트코인에스브이
    • 57,000
    • -1.04%
    • 체인링크
    • 10,060
    • -0.89%
    • 샌드박스
    • 785.8
    • +1.0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