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 날씨] 다시 찾아온 장마…전국 많은 비 내릴 듯

입력 2022-08-07 20:23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부산도시철도 동래역 인근에서 시민들이 우산을 쓰고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연합뉴스)
▲부산도시철도 동래역 인근에서 시민들이 우산을 쓰고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연합뉴스)

8일은 북쪽에 형성된 정체전선의 영향으로 중부지방을 비롯한 전국에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8∼9일 예상 강수량은 수도권, 강원 내륙ㆍ산지, 서해5도 100∼200㎜(많은 곳 300㎜ 이상), 강원 동해안ㆍ충청권ㆍ경북 북부 30∼80㎜, 전북 북부 5∼30㎜다.

이틀간 강원 동해안과 충청 북부에는 150㎜ 이상의 비가 내리는 곳도 있겠다. 울릉도ㆍ독도에는 9일에만 30∼80㎜의 비가 오겠다. 전북 남부와 전남 동부 내륙, 경북권 남부 내륙, 경남 서부 내륙에는 5∼40㎜의 소나기가 내릴 것으로 예측됐다.

경기 북부와 강원 영서 북부에서는 임진강, 한탄강의 수위가 갑자기 높아질 수 있으니 비 피해에 대비해야 한다.

비가 내리면서 기온이 낮아져 일부 지역은 폭염특보가 완화되거나 해제되는 등 더위가 잠시 주춤하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24∼29도, 낮 최고기온은 26∼35도로 예보됐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과 강수의 영향으로 전 권역이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강원 산지에는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겠으니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서해 먼바다에는 바람이 강하게 불고 물결이 높게 일겠으니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주의해야 한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0.5∼1.5m, 서해 앞바다에서 0.5∼2.0m, 남해 앞바다에서 0.5∼1.0m로 일겠다.

안쪽 먼바다(해안선에서 약 200㎞ 내의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서해 1.0∼2.5m, 남해 1.0∼2.0m로 예측된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정부 ‘강대강’ 조치 제동 걸릴까…국제노동기구, 긴급개입 개시할 듯
  • 내년 車보험료 1%대 인하…실손보험료는 10%대 인상
  • 30·40대 신흥부자 8만 명 육박…“주식 투자로 돈 불려”
  • 카타르 월드컵서 한국-우르과이전 가장 시끄러운 경기…소음측정 131데시벨
  • “오늘은 나도 김연아”… 3년 만에 돌아온 호텔 아이스링크장 예약률↑
  • 올해 수도권 아파트 거래 2채 중 1채는 소형 평형…“금융부담 가중 원인”
  • 김어준, TBS ‘뉴스공장’ 하차 전망…프로그램 폐지설도 불거져
  • 가공식품 73개 중 71개 가격 상승…우윳값 인상에 ‘밀크플레이션’ 우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2,872,000
    • +0.4%
    • 이더리움
    • 1,695,000
    • -1.68%
    • 비트코인 캐시
    • 150,100
    • +0.74%
    • 리플
    • 525.9
    • +0.15%
    • 솔라나
    • 18,110
    • -0.66%
    • 에이다
    • 433.4
    • +1.71%
    • 이오스
    • 1,250
    • -0.56%
    • 트론
    • 72.21
    • -0.26%
    • 스텔라루멘
    • 116.8
    • -0.51%
    • 비트코인에스브이
    • 57,100
    • +1.78%
    • 체인링크
    • 9,885
    • -0.9%
    • 샌드박스
    • 784.3
    • -1.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