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공대 학생과 영화 '비상선언' 관람한 원희룡 "테러범 탑승 전에 검거해야"

입력 2022-08-04 13:47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이 3일 한국항공대 학생들과 영화 '비상선언'을 보기 전 얘기를 나누고 있다. (사진제공=국토교통부)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이 3일 한국항공대 학생들과 영화 '비상선언'을 보기 전 얘기를 나누고 있다. (사진제공=국토교통부)
영화 '비상선언'을 관람한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은 “영화에서는 테러범이 비행기에 탑승하지만, 현실에서는 탑승 전에 검거돼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원희룡 장관은 3일 개봉한 우리나라 최초 항공 재난영화인 비상선언을 항공기 조종사 등을 준비 중인 한국항공대 학생과 함께 관람했다.

원 장관은 관람에 앞서 “항공기 테러는 수많은 소중한 생명을 위협할 수 있는 만큼 정부, 공항공사, 항공사 등 항공종사자 모두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또 “사고가 없는 평소에도 폭발물 테러 및 사이버 공격과 같은 신종 위협에 대한 철저한 사고대응 체계 및 역량을 갖추고 사전 점검과 훈련을 실제 상황처럼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학생들에게는 “작은 오류가 아차 하면 대형사고로 이어질 수 있는 만큼 현장에서 근무하게 되면 승객들이 안전한 여행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원 장관은 또 취업난 등 학생들의 여러 가지 개인적인 고민을 듣고 “코로나 팬데믹으로 항공분야 취업을 준비 중인 젊은 항공인의 고민이 많았을 것”이라며 “도심항공교통(UAM), 드론 등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미래 모빌리티 분야에 새로운 기회가 있는 만큼 많은 관심을 두기를 바란다”고 격려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속절없이 추락하는 파운드화…손흥민 연봉도 보름 새 8억 증발
  • ‘마지막 손실보상’ 29일부터 신청…65만개사에 8900억 지급
  • 2025년부터 서울 사대문 안 4등급 경유차 못 달린다
  • 교육부 장관 후보자 이번주 지명…대통령실 “국감에도 늦출 순 없어 ”
  • 전장연 지하철 5·9호선 출근길 시위로 운행 지연 예상…4호선은 오후부터
  • [영상] 민주, 박진 외교장관 해임건의안 발의…박홍근 "尹 태도, 한미동맹에 독"
  • [영상] 주호영 “尹 해외 순방 자막 사건, 야당의 악의적 프레임”
  • [이슈크래커] 김장철 앞두고 ‘반값 절임배추’ 등장…김치플레이션 잡을까
  • 오늘의 상승종목

  • 09.28 14:39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7,206,000
    • -5.64%
    • 이더리움
    • 1,860,000
    • -5.97%
    • 비트코인 캐시
    • 161,300
    • -5.06%
    • 리플
    • 622.7
    • -8.83%
    • 위믹스
    • 2,729
    • +7.82%
    • 에이다
    • 624.1
    • -4.78%
    • 이오스
    • 1,620
    • -6.3%
    • 트론
    • 85.31
    • -1.19%
    • 스텔라루멘
    • 156.4
    • -5.38%
    • 비트코인에스브이
    • 69,850
    • -5.86%
    • 체인링크
    • 11,600
    • -2.44%
    • 샌드박스
    • 1,195
    • -5.0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