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석 '성접대 의혹' 폭로자 “정치 윗선 있다” 주장

입력 2022-07-08 08:53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JTBC 보도화면 캡처
▲JTBC 보도화면 캡처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의 성 접대 의혹이 드러난 배경에 “정치 윗선이 있다”는 주장이 담긴 음성파일을 JTBC가 7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목소리의 주인공은 2013년 김성진 아이카이스트 대표가 이 대표를 만날 때 ‘성 상납 의전’을 맡았다고 주장하는 장모 씨였다.

이날 JTBC는 장씨와 지인의 통화 녹음파일을 입수해 공개했다. 대선 직후인 3월 15일 장씨는 지인과의 대화에서 “여기 OO에 OOO라고 국회의원 선거 나갔던 형님이 있어요. 그 형 통해 갖고 이렇게 들어간 거야 지금”이라며 “그 사람이 OOO 비서실이야. 그러니까 이 사람이 이걸 들고 가서 얘기했을 거 아니에요, 다이렉트로. 이 사람이 (그래서) 뜬 거야. 이해 가요?”라고 했다.

장씨는 석 달 뒤인 지난달 30일, 다른 사람과의 통화에서도 ‘윗선’을 언급했다. 장씨는 “(성접대 물증을) 그러니까 찾고 있으니까 얘기할게요. 윗선에서는 안 돼요, 진짜. 윗선에서 자꾸 홀딩하라잖아요”라고 했다.

장씨는 이 대표 측 김철근 정무실장으로부터 7억 원의 투자 각서를 받은 것도 돈 보다는 다른 목적이 있었다고 말했다. 장씨는 “여기 땅이든 뭐든 이거 풀어주는 거 있잖아. 그게 더 나은 거지. 지금 돈 받아서 뭐 하냐니까”이라고 말했다.

경찰은 윗선의 존재 여부를 확인하기로 했지만 장씨는 경찰 소환 요구에 응하지 않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尹 '16강 벤투호'에 "꺾이지 않는 마음 뭉클"…"靑 영빈관, 국빈 만족에 선정"
  • ‘효심 깊은 황소’ 황희찬, 귀국 후 손목키스 주인공 찾아갔다
  • ‘라이언전 걸그룹’ 버가부, 데뷔 1년 2개월 만에 해체…“공식활동 종료”
  • [영상] 박홍근 "국민의힘, 나라 살림살이를 尹 사적 가계부쯤으로 여겨"
  • [영상] 정진석 "더불어민주당, 예산안 볼모로 이재명 사법 리스크 물타기"
  • [인포그래픽] 더 고급지게 돌아왔다…서울 호텔 ‘딸기 뷔페’ 총정리
  • 위믹스 상장폐지에 ‘미르M’ 김새나
  • ‘도하의 기적’ 쓰고도 내분 겪는 韓·日축구…공통점과 차이점
  • 오늘의 상승종목

  • 12.0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2,555,000
    • +0.14%
    • 이더리움
    • 1,661,000
    • +1.16%
    • 비트코인 캐시
    • 146,900
    • +0.27%
    • 리플
    • 515.9
    • +1.22%
    • 솔라나
    • 18,100
    • -1.25%
    • 에이다
    • 415.3
    • -0.24%
    • 이오스
    • 1,323
    • +5.17%
    • 트론
    • 71.55
    • +0.46%
    • 스텔라루멘
    • 113.4
    • +0.62%
    • 비트코인에스브이
    • 54,750
    • +1.86%
    • 체인링크
    • 9,255
    • +0.6%
    • 샌드박스
    • 776.6
    • -0.4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