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ㆍ달러 환율, 1300원 고지 또 등극… 3.2원 상승

입력 2022-07-05 16:05

(KB국민은행)
(KB국민은행)
5일 원ㆍ달러 환율이 1300.3원에 마감했다. 지난달 23일(1301.8원) 이후 또다시 1300원 고지를 뚫었다. 올해 들어 두 번째 1300원대 종가다.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달러 대비 원화 환율은 전날 종가보다 3.2원 오른 달러당 1300.3원에 거래를 마쳤다. 이날 1.1원 내린 1296원에 출발한 환율은 장 초반 1294.0원까지 하락했지만, 오후 들어 상승폭을 키우면서 한때 1301.1원까지 고점을 높였다.

우리나라를 비롯해 미국, 유럽연합(EU), 일본 등 주요국을 중심으로 경기 침체 공포가 확산되면서 안전자산인 달러화 선호 심리가 강해졌다.

세계 경제가 인플레이션에 시달리는 가운데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ㆍFed)가 공격적인 금리인상에 나서면서 경기가 급속도로 냉각될 수 있다는 분석이다.

미국의 GDP 전망을 실시간으로 제시하는 애틀랜타연방준비은행의 ‘GDP 나우’ 예측 모델은 지난 1일(현지시각) 미국의 올해 2분기 국내총생산(GDP) 성장률을 -2.1%로 전망했다.

이는 수출 중심의 한국 경제에도 부정적 영향이 불가피하다. 더욱이 한국은 가계 대출 비율(GDP대비 106.6%)과 변동금리 비중(77.3%)이 높다. 금리상승으로 인한 이자 부담이 커 민간소비에 부정적이다.

KB증권 임재균 연구원은 "8월에 발표될 한은 수정경제전망에서도 대외와 민간 부분의 부정적 영향으로 2022~23년 성장률이 하향 조정될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대만 방송, 블랙이글스에 “파오차이기”...태극기에 코로나 합성한 그 방송국
  • 맥도날드, 6개월 만에 가격 추가 인상…최대 400원↑
  • 文 부부 협박한 평산마을 시위자 구속
  • ‘비키니 오토바이’ 여성, 이번엔 웨딩드레스 입고 경찰 출석
  • 단독 ‘마약 투약’으로 실형 확정된 황하나, 부친과 함께 웹툰 도전 중
  • 치킨가격도 양극화?…마트선 내리는데, 프랜차이즈는 올리는 이유는
  • [요즘, 이거] “고물가 시대 속 작은 사치”… ‘별다추’ 열풍
  • 대통령실 ‘2실6수석’ 체제로 개편…새 홍보수석 21일 발표
  • 오늘의 상승종목

  • 08.19 10:05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1,010,000
    • -1.89%
    • 이더리움
    • 2,465,000
    • -1.04%
    • 비트코인 캐시
    • 170,600
    • -5.43%
    • 리플
    • 490.7
    • -3.88%
    • 위믹스
    • 3,334
    • -7.13%
    • 에이다
    • 674.3
    • -7.25%
    • 이오스
    • 1,881
    • -3.69%
    • 트론
    • 89.99
    • -2.43%
    • 스텔라루멘
    • 154.5
    • -5.21%
    • 비트코인에스브이
    • 75,700
    • -6.14%
    • 체인링크
    • 10,150
    • -6.88%
    • 샌드박스
    • 1,502
    • -8.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