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온스, 美맥케슨과 국소마취제 공급 계약…“북미시장 입지 강화”

입력 2022-06-27 13:12

휴온스는 미국 법인 휴온스USA를 통해 미국 의약품 유통기업 맥케슨(McKesson)과 국소마취제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공급 계약을 체결한 품목은 '1% 리도카인염산염주사제 5mL 바이알'로 2020년 5월 미국 식품의약국(FDA) 제네릭 품목허가(ANDA)를 취득한 제품이다. 초도 물량의 첫 선적은 8월 이뤄질 예정이다.

휴온스에 따르면 이번 계약은 한국 주사제에 관심을 보인 맥케슨의 제안으로 이뤄졌다. 이번 계약을 통해 제품에 대한 신뢰와 영향력 확대를 기대하고 있으며, 맥케슨의 대규모 유통망을 통해 한국 주사제의 높은 품질을 알릴 계획이다.

리도카인주사제는 미국 내에서 2010년대부터 만성적 공급 부족 사태가 이어지고 있는 기초의약품이다.

휴온스는 이번 계약을 바탕으로 미국 시장을 겨냥한 제품 라인업을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현재 2% 리도카인염산주사제를 개발하고 있으며, 케트로주사제, 노르에피린주사제 등의 공급을 추가적으로 논의할 예정이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공급 계약 체결은 4개 품목(생리식염수주사제, 부피바카인주사제, 1%리도카인주사제(앰플, 바이알))에 대해 미국 FDA 문을 통과한 휴온스만의 저력과 기술력, 품질력이 있었기에 미국 최대 규모의 의약품 유통기업 멕케슨과 계약이 성사될 수 있었다”며 “논의 중인 추가 품목들의 FDA 승인 절차를 조속히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맥케슨은 1833년 설립된 미국 최대 규모의 의약품 유통기업이다. 북미에서 사용되는 의약품의 3분의1을 공급하고 있으며, 2022 포춘 500대 기업에서 9위를 차지한 바 있다. 2021년 기준 매출액은 2382억 달러(약 308조 원)에 달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김포·파주 호우주의보…20일 새벽까지 최대 70㎜
  • ‘7년째 연인’ 홍상수·김민희, 장난스러운 애정 행각 포착
  • 진성준 “권력서열 1위가 김건희, 2위 한동훈이란 말 있어”
  • ‘부정행위’ 윤이나, KGA 3년 출전정지…KLPGA도 중징계 예상
  • 생선 주둥이에 면봉 ‘쑤~욱’…해산물도 코로나 검사하는 中
  • 이은해, 위자료 뜯으려 ‘꽃뱀 계획’ 모의…"사실이다" 첫 인정
  • 대만 방송, 블랙이글스에 “파오차이기”...태극기에 코로나 합성한 그 방송국
  • 맥도날드, 6개월 만에 가격 추가 인상…최대 400원↑
  • 오늘의 상승종목

  • 08.1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9,515,000
    • -6.56%
    • 이더리움
    • 2,324,000
    • -7.07%
    • 비트코인 캐시
    • 164,300
    • -9.38%
    • 리플
    • 465.2
    • -8.05%
    • 위믹스
    • 3,138
    • -10.32%
    • 에이다
    • 640.5
    • -11.44%
    • 이오스
    • 1,800
    • -6.59%
    • 트론
    • 89.66
    • -2.32%
    • 스텔라루멘
    • 148.9
    • -8.37%
    • 비트코인에스브이
    • 72,050
    • -10.99%
    • 체인링크
    • 9,715
    • -11.12%
    • 샌드박스
    • 1,460
    • -11.4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