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보로노이, 코스닥 상장 첫날 하락세…공모가 밑돌아

입력 2022-06-24 09:07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코스닥 시장에 새로 입성한 보로노이가 공모가를 크게 밑돌며 하락하고 있다.

보로노이는 24일 오전 9시 3분 현재 공모가 4만 원보다 낮은 3만6000원에 시초가를 형성하고, 시초가 대비 16% 넘게 떨어진 3만 원에 거래되고 있다.

보로노이는 3월 수요예측에서 흥행 실패 후 기업공개(IPO) 계획을 철회했다. 6월에 다시 코스닥 시장에 도전하며 희망 공모가격을 기존 5만~6만5000원에서 4만~4만6000원으로 약 30% 낮췄지만, 기관 수요예측은 28.35대 1로 저조한 수준을 보이며 공모가도 최하단인 4만 원으로 정해졌다.

한편 FS리서치는 지난 8일 상장예정 기업인 보로노이에 대해 “신학 후보물질 설계 전문 기업으로 현재 체결된 계약만 2조 원 규모를 넘었다”고 소개했다. 투자의견과 목표주가는 제시하지 않았다.

이단 FS리서치 연구원은 “현재 이 회사는 11개 파이프라인을 보유하고 있으며, 이중 임상 단계에 진입한 파이프라인은 교모세포종과 췌장암을 적응증으로 한 ‘VRN-01’이 있다”며 “여기에 종양, 퇴행성 뇌 질환, 자가면역질환 치료제 등을 개발하고 있으며, 비소세포폐암과 만성염증성 질환, 뇌종양, 삼중음성유방암에 대한 파이프라인도 가지고 있다. 2019년 하버드 다나파버암센터도 동사의 기업가치를 당시 1조2000억 원 (주당 12만 원)으로 평가하고 현물출자를 단행한 바 있다”고 했다.

그는 “이 회사는 ‘유니콘 특례 상장’ 1호 기업으로 기업가치 5000억 원 마지노선에 맞춰 코스닥 입성을 준비하고 있다”며 “5년 이내에 현재 11개 파이프라인을 20개까지 늘릴 예정이며, 그중 4개 파이프라인은 FDA 가속 승인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장중 매매동향은 잠정치이므로 실제 매매동향과 차이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이로 인해 일어나는 모든 책임은 투자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尹 '16강 벤투호'에 "꺾이지 않는 마음 뭉클"…"靑 영빈관, 국빈 만족에 선정"
  • ‘효심 깊은 황소’ 황희찬, 귀국 후 손목키스 주인공 찾아갔다
  • ‘라이언전 걸그룹’ 버가부, 데뷔 1년 2개월 만에 해체…“공식활동 종료”
  • [영상] 박홍근 "국민의힘, 나라 살림살이를 尹 사적 가계부쯤으로 여겨"
  • [영상] 정진석 "더불어민주당, 예산안 볼모로 이재명 사법 리스크 물타기"
  • [인포그래픽] 더 고급지게 돌아왔다…서울 호텔 ‘딸기 뷔페’ 총정리
  • 위믹스 상장폐지에 ‘미르M’ 김새나
  • ‘도하의 기적’ 쓰고도 내분 겪는 韓·日축구…공통점과 차이점
  • 오늘의 상승종목

  • 12.0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2,543,000
    • -0.36%
    • 이더리움
    • 1,661,000
    • +0.3%
    • 비트코인 캐시
    • 146,700
    • +0.14%
    • 리플
    • 517.8
    • +1.17%
    • 솔라나
    • 18,080
    • -1.58%
    • 에이다
    • 415.5
    • -0.53%
    • 이오스
    • 1,320
    • +4.18%
    • 트론
    • 71.5
    • +0.11%
    • 스텔라루멘
    • 113.2
    • -0.18%
    • 비트코인에스브이
    • 54,600
    • +0.74%
    • 체인링크
    • 9,265
    • +0.27%
    • 샌드박스
    • 775.7
    • -1.2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