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캐피탈, 금융소외계층 서비스 강화ㆍ친환경 업무시스템 구축

입력 2022-06-21 09:36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ESG 경영강화

현대캐피탈은 기업 경영의 모든 영역에서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가치를 담는데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21일 밝혔다.

ESG 패러다임을 최우선으로 적용하는 영역은 고객들이 바로 변화를 체감할 수 있는 고객 접점이다.

우선 현대캐피탈은 디지털 기술의 급속한 발전에서 소외된 사회적 약자들을 위한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현대캐피탈은 지난 2015년부터 운영해 온 청각장애인 전용 수화상담 콜센터를 확대하고, 나이가 많은 고객들도 편하게 볼 수 있는 전용 청구서를 올해 하반기에 도입할 예정이다.

또 농산어촌 등에서 보이스피싱 예방을 중심으로 한 1사1촌 금융교육을 올 연말부터 진행할 방침이다. 이 밖에도 고령층에는 운전면허 반납 시 교통카드 신청대행과 차량처분 지원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이동의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찾아가는 자동차 정비도 시행할 계획이다.

환경 측면에서는 친환경 업무 프로세스를 구축해 실제적인 성과를 거두고 있다.

현대캐피탈은 올해 기준 월 5만5000건에 이르는 대출 건 중 85% 이상에 무서류(Paperless) 심사를 진행하고 있다. 또 연간 청구서 2200만 건 중 95%를 디지털로 운영하고 있다. 이를 통해 30년 된 원목 2500그루 이상을 심는 것과 같은 효과를 거뒀으며, 올해는 앱 청구서 도입 등 ‘Zero 우편청구’를 추진하고 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삼성 ‘안정 속 혁신’ 인사 단행할 듯…재계 미래 준비 가속
  • 尹, 화물연대 관계장관대책회의 주재…“정유·철강 업무개시명령”
  • 정부 ‘강대강’ 조치 제동 걸릴까…국제노동기구, 긴급개입 개시할 듯
  • 한국서 히잡 미착용 이란 女 선수, 결국 자택 강제 철거당해…“정의는 어디에”
  • ‘서해 공무원’ 거듭 목소리 내는 文 “서훈은 신뢰의 자산…최고의 북한 전문가”
  • 내년 車보험료 1%대 인하…실손보험료는 10%대 인상
  • 30·40대 신흥부자 8만 명 육박…“주식 투자로 돈 불려”
  • 카타르 월드컵서 한국-우르과이전 가장 시끄러운 경기…소음측정 131데시벨
  • 오늘의 상승종목

  • 12.0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2,791,000
    • +0.04%
    • 이더리움
    • 1,689,000
    • -1.17%
    • 비트코인 캐시
    • 148,800
    • -0.93%
    • 리플
    • 522.5
    • -1.38%
    • 솔라나
    • 18,030
    • -0.61%
    • 에이다
    • 430.1
    • -0.6%
    • 이오스
    • 1,241
    • -1.27%
    • 트론
    • 71.47
    • -1.54%
    • 스텔라루멘
    • 116.7
    • -0.77%
    • 비트코인에스브이
    • 56,450
    • +0.09%
    • 체인링크
    • 9,875
    • -1.15%
    • 샌드박스
    • 782.4
    • -1.6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