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달·택배기사…기상청 “안전 맞춤형 기상정보 받아보세요”

입력 2022-06-16 11:3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배달·택배업 종사자를 위한 맞춤형 기상정보 영상.  (자료제공=기상청)
▲배달·택배업 종사자를 위한 맞춤형 기상정보 영상. (자료제공=기상청)

기상재해에 노출될 위험이 큰 배달·택배업 종사자를 위한 맞춤형 기상정보가 제공된다.

16일 기상청은 안전보건공단과 함께 배달·택배업 종사자의 안전 증진을 위해 위험기상정보 영상을 직종별 플랫폼재해예방시스템을 통해 제공한다고 밝혔다.

최근 비대면 소비가 일상화됨에 따라 택배·배달업 종사자는 업무 특성상 폭염·태풍 등 위험기상에 노출될 경우 안전사고가 발생할 위험성이 높다.

이에 기상청은 안전보건공단과 함께 택배·배달업 종사자가 업무 시작 전 폭염 등 위험기상 상황을 인지하고 대비할 수 있도록 근로자가 위치한 지역의 위험기상정보를 영상으로 제공한다.

이번에 제공되는 위험기상정보 영상은 △폭염 △태풍 △비 △강풍 등 여름철 위험기상 현상 관련 4종이다. 특히 영향예보, 특보 등 해당 지역 위험기상정보와 함께 날씨별 주의사항을 약 15초 분량의 동영상으로 제공한다.

배달·택배업 등 종사자는 업무용 앱에서 현재 위치한 지역의 위험기상 상황과 그에 맞는 대응요령을 확인할 수 있다.

기상청은 근로자가 위험기상에 미리 대비하여 건강관리와 안전사고를 줄이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내다봤다.

박광석 기상청장은 “앞으로도 배달·택배업 등의 종사자가 사전에 위험기상을 인지하여 기상재해로 인한 피해를 예방할 수 있도록 관계기관과 협업을 확대해 신속·정확한 기상정보 전달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일타스캔들’ 정경호, 처철한 전도연 ‘입덕부정기’…시청률 동시간대 1위
  • [단독 인터뷰] 천하람 “‘친윤 호소인’ 안철수 누르고 결선가겠다”
  • '토큰 증권' 가이드라인 발표…가상자산 업계 “증권성 판단, 여전히 혼란”
  • 국회, '이태원 참사 추모제 개최…"재발 방지책 수립 최선"
  • 미국, ‘버스 3대 크기’ 中 정찰풍선 격추...중국 “명백한 과잉 반응” 반발
  • 조선 생산 현장 숨통…인력 2000명 추가 투입
  • 집값 하락에…신축 단지 중 분양가 밑도는 거래 늘었다
  • BTS ‘그래미 어워즈’ 삼수 도전 성공할까
  • 오늘의 상승종목

  • 02.03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9,452,000
    • +0.07%
    • 이더리움
    • 2,101,000
    • +0.53%
    • 비트코인 캐시
    • 173,500
    • +0.35%
    • 리플
    • 517.3
    • +0.17%
    • 솔라나
    • 30,710
    • -0.61%
    • 에이다
    • 504.8
    • -0.14%
    • 이오스
    • 1,392
    • +0.58%
    • 트론
    • 81.55
    • +1.92%
    • 스텔라루멘
    • 117.2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54,850
    • +0.27%
    • 체인링크
    • 9,090
    • +0%
    • 샌드박스
    • 970.3
    • +1.7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