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 기준금리 14%→11%로 인하...“인플레 둔화하고 루블 가치 회복”

입력 2022-05-26 16:56

▲러시아 모스크바 시내에 위치한 환전소 앞을 사람들이 지나고 있다. 모스크바/AP연합뉴스
▲러시아 모스크바 시내에 위치한 환전소 앞을 사람들이 지나고 있다. 모스크바/AP연합뉴스
러시아가 기준금리를 14%에서 11%로 인하했다.

26일(현지시간) CNBC방송에 따르면 러시아 중앙은행은 이날 인플레이션 둔화와 루블가치 회복을 이유로 기준금리를 3%포인트 낮춘다고 밝혔다.

우크라이나 침공 대가로 서방사회가 강력한 대러 제재를 부과, 자본 유출로 루블화 가치가 폭락하자 러시아 중앙은행은 기준금리를 9.5%에서 20%로 긴급 인상했다. 이후 17%, 14%로 두 차례 인하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6.2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7,657,000
    • +1.2%
    • 이더리움
    • 1,600,000
    • +7.82%
    • 비트코인 캐시
    • 154,900
    • +1.77%
    • 리플
    • 477.6
    • +9.88%
    • 위믹스
    • 3,725
    • +2.62%
    • 에이다
    • 650.3
    • +4.79%
    • 이오스
    • 1,308
    • +3.64%
    • 트론
    • 85.55
    • +3.51%
    • 스텔라루멘
    • 165.6
    • +8.09%
    • 비트코인에스브이
    • 83,050
    • +0.24%
    • 체인링크
    • 9,475
    • +4.29%
    • 샌드박스
    • 1,417
    • +8.1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