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위아, 지능형 로봇 시장 진출한다…협동·자율주행 물류로봇 공개

입력 2022-05-23 10:19 수정 2022-05-23 10:25

SIMTOS 2022서 로봇 등 총 22종 공작기계 공개
산업 현장서 활용 가능한 로봇, 관제 시스템 포함
로봇 바탕으로 ‘스마트 제조 솔루션’ 공급할 예정

▲23일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에서 개막한 국내 최대 생산제조기술전시회 SIMTOS 2022에 참가한 현대위아의 부스 모습. 현대위아는 이번 전시회에서 협동로봇과 자율주행 물류로봇 등 지능형 로봇을 처음으로 공개했다.
 (사진제공=현대위아)
▲23일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에서 개막한 국내 최대 생산제조기술전시회 SIMTOS 2022에 참가한 현대위아의 부스 모습. 현대위아는 이번 전시회에서 협동로봇과 자율주행 물류로봇 등 지능형 로봇을 처음으로 공개했다. (사진제공=현대위아)

현대위아가 산업 현장에서 사용할 수 있는 협동로봇, 자율주행 물류로봇을 시작으로 지능형 로봇 시장에 도전장을 내민다.

현대위아는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에서 열리는 생산제조기술 전시회 ‘SIMTOS 2022’에서 협동로봇과 자율주행 물류로봇(AMR) 등 스마트 제조물류 로봇을 공개한다고 23일 밝혔다. ‘SIMTOS 2022’는 29개국 850여 개 기업이 참가하는 대한민국 최대 생산제조기술 전시회로 이날부터 27일까지 열린다.

이번 전시회에서 현대위아가 공개한 로봇은 협동로봇, 자율주행 물류로봇, 제조·물류 융복합 모바일 로봇 등이다. 이외에도 머시닝센터와 선반 등 총 22종의 공작기계를 함께 선보였다.

현대위아는 우선 가반하중(협동로봇이 들어 올릴 수 있는 최대 무게)이 각각 15kg, 10kg인 협동로봇 2종을 공개했다. 협동로봇은 제조 현장에서 안전망 없이도 작업자를 도울 수 있는 다관절 로봇이다. 사람이 들 수 없는 무거운 작업물을 공작 기계 안에 배치하거나, 금형 제품을 만드는 등의 상황에 주로 사용된다. 현대위아의 협동로봇은 본체 중량을 최소화하고 작업 반경을 1300mm로 크게 넓힌 것이 특징이다. 또 새로 개발한 충돌감지 센서 등이 적용돼 작업자의 안전을 보장한다.

자율주행 기술을 기반으로 한 물류로봇도 공개됐다. 현대위아가 공개한 자율주행 물류로봇은 최대 적재 하중이 각각 1000kg과 300kg이다. 이 로봇은 자율주행 기술을 활용해 작업장을 이동하며 물류를 옮기는 것이 특징이다. 로봇은 물류로봇 통합관제시스템을 통해 실시간으로 작업장의 지도를 만들고, 라이다 센서와 3D 카메라를 이용해 충돌을 회피하며 작업한다. 또 주변 환경에 따른 최적 주행경로를 자동으로 설정해 원활한 물류 지원이 가능하다.

▲현대위아가 23일 공개한 제조‧물류 융복합 모바일 로봇. 가반하중 15㎏의 협동로봇 2대와 자율주행 물류로봇으로 구성된 이 로봇은 스스로 움직이며 제품을 만들 수 있다. (사진제공=현대위아)
▲현대위아가 23일 공개한 제조‧물류 융복합 모바일 로봇. 가반하중 15㎏의 협동로봇 2대와 자율주행 물류로봇으로 구성된 이 로봇은 스스로 움직이며 제품을 만들 수 있다. (사진제공=현대위아)

현대위아는 스스로 움직이며 부품을 옮기고 조립하는 ‘제조·물류 융복합 모바일 로봇’도 선보였다. 가반하중 15kg의 협동로봇 2대와 물류로봇을 합쳐 조립 작업 전체를 자동으로 하는 로봇이다. 현대위아는 스스로 작업물이 위치한 곳으로 이동해 부품을 가져오고, 다양한 공구를 협동로봇에 체결해 제품 조립 등의 작업을 수행할 수 있도록 모바일 로봇을 만들었다.

협동로봇과 물류로봇의 원활한 작업을 돕는 ‘모바일로봇 스마트 통합관제’ 시스템도 선보였다. 미리 입력한 생산계획에 따라 물류로봇이 정확하게 움직일 수 있도록 하는 시스템이다. 현대위아는 물류의 우선순위에 따라 로봇이 정확히 작업물을 나르고 여러 대의 로봇이 동시에 움직일 때도 서로 충돌하지 않도록 시스템을 구현했다. 작업자는 2D 애니메이션을 통해 모든 로봇의 상황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이밖에 현대위아는 전기차 모터의 커버 등을 만들 수 있는 KF5200D, 반도체 웨이퍼 치구 등을 가공할 수 있는 KF5600II, 복잡한 임펠러를 가공할 수 있는 XF2000 등 현장에서 사용할 수 있는 다양한 고성능 공작기계도 전시했다. 현대위아는 전시회 현장에서 가공 시연을 선보이며 고객과의 접점을 확대할 예정이다.

현대위아는 협동로봇, 자율주행 물류로봇 등을 바탕으로 ‘스마트 제조 솔루션’을 공급해 나갈 계획이다.

현대위아 관계자는 “오랜 시간 쌓은 제조 기술을 바탕으로 스마트 제조·물류 로봇 시장에 진출하게 돼서 기쁘다”며 “협동로봇과 자율주행 물류로봇을 통해 제조현장의 혁신을 이끌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치킨가격도 양극화?…마트선 내리는데, 프랜차이즈는 올리는 이유는
  • [요즘, 이거] “고물가 시대 속 작은 사치”… ‘별다추’ 열풍
  • 대통령실 ‘2실6수석’ 체제로 개편…새 홍보수석 21일 발표
  • 공기업·준정부기관 42개 축소…경평 재무성과 비중 2배 확대
  • 카카오, 카카오모빌리티 매각 철회…‘60여 일간 진통’ 끝났다
  • “3000명 부족한데”…K배터리 인재 해외유출 속수무책
  • 한국인은 음주 민족?···롯데멤버스 설문, “성인 절반, 술자리 좋아요”
  • 비트코인 추가 하락 예고…“거래소 물량 급증 매도세 심화”
  • 오늘의 상승종목

  • 08.1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1,656,000
    • +0.41%
    • 이더리움
    • 2,509,000
    • +1.83%
    • 비트코인 캐시
    • 181,300
    • +0.72%
    • 리플
    • 506.7
    • +1.91%
    • 위믹스
    • 3,501
    • +2.07%
    • 에이다
    • 724.2
    • +0.72%
    • 이오스
    • 1,939
    • -5.23%
    • 트론
    • 91.9
    • -0.7%
    • 스텔라루멘
    • 162.5
    • +0.12%
    • 비트코인에스브이
    • 81,000
    • +0%
    • 체인링크
    • 10,980
    • -0.27%
    • 샌드박스
    • 1,653
    • +1.0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