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24도 은행과 '한지붕 두가족' 점포 연다…KB국민은행과 금융전문 1호점 오픈

입력 2022-05-23 06:0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이마트24 X KB국민은행 디지털뱅크(분평동점) 외부. (이마트24)
▲이마트24 X KB국민은행 디지털뱅크(분평동점) 외부. (이마트24)

이마트24와 KB국민은행은 23일 편의점과 디지털뱅크가 결합된 금융 전문 편의점 1호점을 오픈한다고 밝혔다.

충청북도 청주시 분평동에 오픈하는 이마트24 금융 전문 편의점 1호점은 20여 평의 편의점과 10여 평의 KB디지털뱅크가 연결된 매장으로, 편의점에서 상품 구매를 하면서 은행 업무까지 한 번에 해결할 수 있는 신개념 하이브리드 매장이다.

이마트24와 KB국민은행은 편의점과 디지털금융이 결합된 이번 모델이 고객의 금융접근성을 유지하며 편리한 금융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편의점 매출 증대에도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KB디지털뱅크 분평동점’에서는 STM(스마트텔러머신/Smart Teller Machine)을 통한 △통장발행 △현금 및 수표 입출금 △체크카드 및 보안매체(보안카드, 카드형OTP) 발급 등이 가능하다. STM 운영시간은 9시부터 19시(공휴일 및 주말은 18시)로 휴일에도 이용할 수 있어 평일에 은행 방문이 어려운 고객의 불편함을 해소했다.

또 KB화상상담 전용창구에서는 △입출금 통장개설 △적금/예금 신규 △인터넷 뱅킹 신규·해지 △신용대출 등 대면채널 수준의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화상상담전용창구의 경우 평일 9시부터 17시까지 운영되며 영업점 마감 시간인 16시 이후에도 이용할 수 있다.

고객들은 이마트24를 방문하며 자유롭게 KB디지털뱅크를 이용할 수 있으며, 새벽 1~6시까지는 이마트24 매장은 셀프결제 시스템으로 변경되고 KB디지털뱅크 역시 출입이 불가하다.

이마트24와 KB국민은행은 이번 금융 전문 편의점 1호점을 오픈 후 고객 반응 등을 확인하며 지속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이마트24와 KB국민은행은 양사의 고객에게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할 수 있는 마케팅 협업도 진행해 나갈 계획이다.

이마트24 마케팅 담당 신호상 상무는 “끊임없이 기술이 발전하고 생활 패턴이 변화해 가면서 유통과 금융이 결합하는 트렌드가 확산되고 있다”라며 “이마트24와 KB국민은행 디지털뱅크가 결합한 이번 금융 전문 편의점 1호점이 고객 만족감과 양사의 시너지를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2022 여의도 불꽃축제' 숨은 명당은? (feat. 사진 잘 찍는 법)
  • [이슈크래커] 가정폭력 ‘접근금지 명령’ 유명무실…전문가 해법은?
  • [이슈크래커] “1조8000억→2조” 엔터주 중 혼자서 시총 끌어올린 JYP, 비결은?
  • ‘윤석열차’ 표절 의혹에 선그은 원작자…“절대 아냐, 칭찬받아 마땅한 학생”
  • 8월 경상수지 30.5억달러 적자…올 370억달러 흑자전망 달성 어려울 듯
  • 4인 가족 삼겹살 한상 1년 만에 7000원↑…물가 급등에 울상인 소비자
  • 이준석, 윤리위 추가 징계로 총 1년 6개월 당원권 정지
  • [영상] “윤석열차 보고 반성하라”는 김남국에게 한동훈이 한 말은?
  • 오늘의 상승종목

  • 10.0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8,443,000
    • -0.52%
    • 이더리움
    • 1,928,000
    • -0.46%
    • 비트코인 캐시
    • 168,100
    • -2.61%
    • 리플
    • 698.3
    • -1.06%
    • 위믹스
    • 2,575
    • -0.19%
    • 에이다
    • 607.8
    • -0.65%
    • 이오스
    • 1,650
    • -1.43%
    • 트론
    • 89.26
    • +0.52%
    • 스텔라루멘
    • 168.4
    • -0.88%
    • 비트코인에스브이
    • 69,250
    • -1.28%
    • 체인링크
    • 10,840
    • -2.69%
    • 샌드박스
    • 1,200
    • -0.9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