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보, 우리금융 잔여지분 3.6% 매각 추진

입력 2022-05-17 18:45

(우리금융그룹)
(우리금융그룹)
예금보험공사가 보유 중인 우리금융지주 잔여 지분 매각에 나섰다.

17일 금융권에 따르면 예보는 이날 정규장 마감 이후 우리금융지주 지분 3.6% 매각을 위한 수요 예측에 나섰다.

예보는 지난 2월 11일 우리금융 잔여 지분 5.8% 중 2.2%를 시간외 대량 매매(블록딜) 방식으로 매각했다.

이번에도 지난 2월과 유사한 수준의 지분 매각이 국내외 기관투자자 등을 상대로 성사될 것으로 업계에선 보고 있다.

다만, 수요 여건이 양호하다고 판단되면 잔여 지분 3.6% 전량 매각을 추진할 가능성도 있다.

앞서 예보는 지난해 말 유진PE 등 5곳에 우리금융 지분 9.33%를 매각하고 최대 주주 지위를 우리사주조합(지분율 9.8%)에 내줬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6.2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6,647,000
    • -0.1%
    • 이더리움
    • 1,467,000
    • -3.49%
    • 비트코인 캐시
    • 139,100
    • +0.8%
    • 리플
    • 437.3
    • -2.28%
    • 위믹스
    • 3,860
    • +0.1%
    • 에이다
    • 618.2
    • -0.91%
    • 이오스
    • 1,245
    • -0.8%
    • 트론
    • 85.7
    • -2.36%
    • 스텔라루멘
    • 146
    • -3.76%
    • 비트코인에스브이
    • 75,250
    • -0.46%
    • 체인링크
    • 8,335
    • -1.24%
    • 샌드박스
    • 1,415
    • -2.6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