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한국석유, 국제유가 7년래 최대폭 상승에 ‘강세’

입력 2022-01-27 09:16

한국석유가 국제유가 폭등에 힘입어 장 초반 강세다.

27일 오전 9시 15분 기준 한국석유는 전날 대비 3.91%(1만5950원) 오른 원에 거래되고 있다. 지난 11일 종가 기준 1만500원을 기록한 후 12거래일만에 약 51% 오른 상태다.

국제 유가가 7년만 최대치로 상승하면서 한국석유에 매수세가 몰리는 것으로 풀이된다.

26일(현지시간) 마켓포인트에 따르면 영국 런던 ICE선물거래소에서 3월 인도분 브렌트유 가격은 전 거래일 대비 2% 오른 배럴당 89.96달러를 기록했다. 이날 장 중에는 90달러를 넘겼다. 2014년 10월 이후 약 7년3개월 만이다.

국제 유가 폭등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우려 등 지정학적 리스크에 따른 것으로 분석된다. 러시아는 글로벌 석유 생산 비중이 2위에 달하는 최대 수출국 중 하나다.

장중 매매동향은 잠정치이므로 실제 매매동향과 차이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이로 인해 일어나는 모든 책임은 투자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25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8,176,000
    • +1.07%
    • 이더리움
    • 2,517,000
    • -0.55%
    • 비트코인 캐시
    • 246,000
    • -1.6%
    • 리플
    • 521.5
    • -0.13%
    • 라이트코인
    • 87,700
    • -2.39%
    • 에이다
    • 661.9
    • -0.12%
    • 이오스
    • 1,705
    • -0.64%
    • 트론
    • 108.7
    • +5.74%
    • 스텔라루멘
    • 170.2
    • +1.13%
    • 비트코인에스브이
    • 67,550
    • +0%
    • 체인링크
    • 9,025
    • -2.06%
    • 샌드박스
    • 1,780
    • +7.7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