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모다모다 샴푸' 원료 사용금지…'THB' 금지원료 추가

입력 2022-01-26 17:17 수정 2022-01-26 17:24

▲식약처. (연합뉴스)
▲식약처. (연합뉴스)

식품의약품안전처(이하 식약처)가 모발 염색 기능을 가진 '1,2,4-트리하이드록시벤벤젠'(이하 THB)을 화장품 사용금지 원료로 지정해 목록에 추가하는 개정절차를 추진한다.

THB는 ‘모발 염색 기능’을 갖는 물질로, 소비자안전성과학위원회(SCCS)에서 위해평가를 실시하고 그 결과에 따라 유럽집행위원회(EC)가 2020년 12월 유럽의 화장품 사용금지 목록에 추가한 원료다.

식약처는 위해평가와 전문가 자문 회의 등을 거친 결과 THB에 대한 안전성을 종합적으로 검토했고 잠재적인 유전독성 및 피부 감작성 우려에 따라 사용금지 목록에 추가하는 것이 타당하다는 최종 결론을 내렸다고 26일 밝혔다.

식약처 측은 THB가 세포 유전물질(DNA)에 변이를 일으키는 등 잠재적인 ‘유전독성’을 배제할 수 없는 물질로 평가했고, 유전독성 물질의 경우 사용량이나 사용환경 등과 무관하게 사용을 금지하는 것이 타당하다고 결론지었다고 밝혔다.

식약처는 앞으로 규제심사 등 후속 절차를 거쳐 올해 상반기 중 고시 개정 절차를 완료할 계획이며, 고시 개정일 이후 6개월 후부터는 해당 성분을 화장품 제조에 사용할 수 없도록 조치할 예정이다.

다만 식약처 측은 비임상 시험결과 THB가 생식·발생독성 등 다른 시험항목에서 중대한 위해성이 확인되지 않았고, 유럽에서도 충분한 경과조치를 두고 관련 제품의 판매를 중단한 점을 고려해 시행 시기를 조정할 필요가 있다고 전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23 11:02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8,652,000
    • +1.4%
    • 이더리움
    • 2,599,000
    • +1.72%
    • 비트코인 캐시
    • 251,600
    • +0.8%
    • 리플
    • 536.6
    • +0.45%
    • 라이트코인
    • 90,800
    • +0.94%
    • 에이다
    • 689.3
    • +1.25%
    • 이오스
    • 1,715
    • +1.24%
    • 트론
    • 99.27
    • +3.81%
    • 스텔라루멘
    • 172.7
    • +1.65%
    • 비트코인에스브이
    • 64,700
    • +2.7%
    • 체인링크
    • 9,285
    • +2.15%
    • 샌드박스
    • 1,781
    • +2.5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