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 '이한치한' 프리미엄 아이스크림 3종 출시

입력 2022-01-24 09:11

아이스크림 성수기, 비수기 매출 간극 6대 4로 좁혀져

▲CU가 선보이는 프리미엄 아이스크림 3종.  (사진제공=CU)
▲CU가 선보이는 프리미엄 아이스크림 3종. (사진제공=CU)

CU는 25일부터 프리미엄 아이스크림 3종(21% 더블리치밀크 파인트, 버터바, 슈퍼말차 파인트)을 차례로 출시한다고 24일 밝혔다.

아이스크림은 성수기인 2, 3분기와 비수기인 1, 4분기의 매출 비중이 7대 3까지 벌어지는 여름 한 철 장사 품목으로 꼽혀왔다. 하지만 최근 외부 활동이 줄어든데다 홈디저트 트렌드가 확대되면서 지난해 처음으로 춘하절기(2, 3분기) 아이스크림 매출과 추동절기(1, 4분기) 아이스크림 매출 비중이 6대 4 수준으로 좁혀졌다.

추동절기 아이스크림 매출을 견인한 것은 프리미엄 아이스크림이다. 지난해 CU의 일반 아이스크림 매출 신장률은 8.0%에 그쳤다. 반면 프리미엄 아이스크림 매출은 그보다 두 배 이상 높은 24.7%를 기록했다.

이같은 추세에 맞춰 선보인 신제품 21% 더블리치밀크 파인트(9900원)는 유지방이 21%나 함유된 상품이다. 이는 국내 아이스크림 중 가장 높은 함량이다. 높은 유지방 함유량 덕분에 풍부하고 진한 우유 맛이 난다.

버터바(1800원) 역시 프리미엄 원재료인 빅토리아 버터를 사용한 상품이다. 빅토리아 버터는 우유 맛이 진하게 느껴지기 때문에 주로 마카롱, 케이크 등 고급 디저트류를 만들 때 쓴다. 버터바에는 이탈리아산 빅토리아 버터가 8%나 함유돼 버터 쿠키의 부드럽고 고소한 풍미를 자랑한다.

다음 달 9일 선보이는 슈퍼말차 파인트는 프리미엄 원재료인 유기농 보성 말차를 사용했다. 설탕이 들어가지 않아 달지 않고 깔끔한 녹차 맛을 즐길 수 있다.

BGF리테일 스낵식품팀 신은지 MD(상품기획자)는 “앞으로도 CU는 계절에 따라 변하는 트렌드를 반영한 상품들을 적극적으로 출시하여 고객들의 니즈를 만족시키는 한편 가맹점의 경쟁력도 강화할 것”이라고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2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7,782,000
    • +0.41%
    • 이더리움
    • 2,533,000
    • -0.74%
    • 비트코인 캐시
    • 250,600
    • +0.2%
    • 리플
    • 522.4
    • -1.12%
    • 라이트코인
    • 89,900
    • +2.22%
    • 에이다
    • 664.5
    • -0.57%
    • 이오스
    • 1,721
    • +0.58%
    • 트론
    • 103.4
    • +0.98%
    • 스텔라루멘
    • 168.2
    • -0.24%
    • 비트코인에스브이
    • 67,800
    • +3.67%
    • 체인링크
    • 9,235
    • +0.11%
    • 샌드박스
    • 1,661
    • -2.4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