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대웅제약, 당뇨병 치료제 3상 성공 내년 출시에 급등

입력 2022-01-14 14:38

대웅제약이 당뇨병 치료제의 임상 3상 성공 및 내년 출시 소식에 급등하고 있다.

대웅제약은 14일 오후 2시 35분 현재 전날보다 20% 이상 뛴 17만 원 전후에서 거래되고 있다. 같은 시각 대웅도 19%가량 오르고 있다.

댜웅제약은 이날 GLT-2 억제제 기전의 당뇨병 신약 이나보글리플로진의 단독요법 및 메트포르민 병용요법 3상에 대한 Topline 결과를 공개했다. 이나보글리플로진은 대웅제약이 국내 제약사 중 최초로 개발 중인 SGLT-2 억제 당뇨병 치료 신약이다.

단독요법 3상 임상시험은 총 책임연구자인 서울대학교병원 박경수 교수 외 22개 기관 연구진이 참여해서 총 160여 명의 제2형 당뇨병 환자들을 대상으로 다기관ㆍ무작위배정ㆍ이중 눈가림ㆍ위약대조ㆍ치료적 확증 방식으로 진행했다. 1차 평가변수를 확인한 결과 임상시험용 의약품 투약 후 24주 차 시점의 이나보글리플로진 투약군과 위약군 간의 당화혈색소(HbA1c) 변화량의 차이는 0.99%p로, 통계적 유의성이 확보됐다(P-value<0.001). 당화혈색소는 혈색소(hemoglobin)가 높은 혈중 포도당 농도에 노출되어 생기는 것으로 평균 혈당의 지표로 사용되며 당뇨 합병증과 직접적 연관이 있다.

이나보글리플로진과 메트포르민 병용요법 3상 결과도 함께 도출됐다. 메트포르민 병용 임상시험은 총 책임연구자인 서울성모병원 윤건호 교수 외 23개 기관 연구진이 참여해 메트포르민으로 혈당 조절이 불충분한 제2형 당뇨병 환자 200여 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당화혈색소 변화량을 기준으로 다파글리플로진과 메트포르민을 병용 투여한 환자군과 비교했을 때 이나보글리플로진과 메트포르민 병용요법의 비열등성이 입증됐다. 또한, 이나보글리플로진과 메트포르민을 함께 복용해도 별다른 이상 반응이나 약물상호작용이 발견되지 않아 안전성이 확인됐다.

이번 단독요법 및 메트포르민 병용요법 임상에서 유의미한 결과가 확보되면서 대웅제약은 국내 제약사로는 최초로 SGLT-2 억제제 신약 출시를 앞두게 됐다. 대웅제약은 곧바로 품목허가 신청에 돌입해 2023년까지 이나보글리플로진 단일제와 메트포르민 복합제를 동시기에 출시한다는 계획이다. 대웅제약은 10일 이나보글리플로진과 메트포르민 복합제와 병용요법의 효능을 비교하는 생물학적 동등성 입증시험 1상을 승인받은 바 있다.

장중 매매동향은 잠정치이므로 실제 매매동향과 차이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이로 인해 일어나는 모든 책임은 투자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6,558,000
    • +2.5%
    • 이더리움
    • 3,118,000
    • +5.09%
    • 비트코인 캐시
    • 364,200
    • +2.42%
    • 리플
    • 752.6
    • +0.57%
    • 라이트코인
    • 134,400
    • +2.13%
    • 에이다
    • 1,291
    • +0.47%
    • 이오스
    • 2,837
    • +3.88%
    • 트론
    • 70.88
    • +2.5%
    • 스텔라루멘
    • 243.6
    • +2.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1,500
    • +1.92%
    • 체인링크
    • 19,700
    • +6.37%
    • 샌드박스
    • 4,266
    • +2.7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