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로 가공식품 소비 빈도↑…10가구 중 7가구 주 1회 이상 구입

입력 2022-01-11 14:30

가공식품 소비자태도 조사 결과…지난해 대비 구입 빈도 높아져

▲서울 시내의 한 대형마트에 다양한 밀키트 제품이 판매되고 있다. (뉴시스)
▲서울 시내의 한 대형마트에 다양한 밀키트 제품이 판매되고 있다. (뉴시스)

코로나19로 국내 가정에서 가공식품 구매 빈도가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국내 가정 10곳 중 7곳은 일주일에 1번 이상 가공식품을 구매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촌경제연구원이 11일 발표한 '2021년 가공식품 소비자태도조사'에 따르면 가공식품을 주 1회 이상 구매하는 가구는 전체 조상 대상의 68.4%로 집계됐다.

조사팀은 지난해 7∼11월 전국의 2193개 가구를 대상으로 가공식품 소비에 관한 설문조사를 했다.

조사 결과 응답 가구의 43.2%는 가공식품을 주 1회 산다고 답했다. 주 2∼3회는 23.7%, 2주에 1회 22.1%, 월 1회 6.9%, 월 1회 미만 2.6%, 매일 1.5% 순으로 나타났다.

가공식품을 사는 주기는 가구원이 많을수록, 월평균 가구소득이 높을수록 짧은 것으로 조사됐다.

가공식품을 주로 사는 장소 질문에는 35.1%가 대형마트를, 이어 동네 슈퍼마켓 26.8%, 대기업 운영 중소형 슈퍼마켓 13.2%, 전통시장 9.9%, 온라인 쇼핑몰 9.6% 순이었다.

2020년 조사 결과와 비교하면 동네 슈퍼마켓을 주로 이용하는 가구 비중은 2.5%포인트 높아졌고, 대형마트를 주로 이용하는 비중은 1.3%포인트 줄었다.

농식품부는 코로나19 장기화 여파로 집에서 가까운 유통처를 찾는 소비자가 늘어난 것으로 분석했다. 또 비대면 소비도 활발해진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1년간 온라인으로 가공식품을 산 적이 있다는 응답률은 57.7%로 2020년보다 소폭 하락했으나, 코로나19 발생 이전인 2019년보다는 높았다. 온라인으로 주 1회 이상 가공식품을 구입하는 가구 비중도 25.2%로 코로나 전인 2019년 대비 8.8%포인트 증가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20 09:41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8,707,000
    • +4.07%
    • 이더리움
    • 2,577,000
    • +3.74%
    • 비트코인 캐시
    • 253,300
    • +4.76%
    • 리플
    • 544.8
    • +4.01%
    • 라이트코인
    • 91,300
    • +6.53%
    • 에이다
    • 682.8
    • +4.13%
    • 이오스
    • 1,693
    • +4.25%
    • 트론
    • 94.32
    • +2.98%
    • 스텔라루멘
    • 168.1
    • +3%
    • 비트코인에스브이
    • 65,250
    • +1.4%
    • 체인링크
    • 9,160
    • +4.15%
    • 샌드박스
    • 1,665
    • +7.91%
* 24시간 변동률 기준